마음의 표현대로

따스한 해피 2019. 7. 18. 11:30

 

 

 가만히 귀를 기울이고 들어 보세요.  부천 푸른 수목원에서

 

 

 

 

아름다운 꽃은 너무 찬사를 받을 때에

더 이상 깊은 색조를 띠지 못한다.

 

벌들은 고요한 사막에서 더욱 아름답게 보이고

바다는 아무도 없는 잠잠한 해변에서

자신의 은빛 파도들을 부수고 퍼뜨릴 때가 가장 장관이다.

 

흙탕물이 가득한 연못가에 아름답게 떠 있는 수련을 보라

흙탕물이 바닥에 가라앉아 있으면

연못은 맑아 지고 수련은 더욱 더 아름답게 보인다.

 

그러나 연못가의 수련을 조금만 건드려도 침전물이 올라와서

연못가는 또 다시 흙탕물로 변한다.

 

이와 같이 우리 마음에서 온갖 더러움과 욕정과 육체적인 욕구가 가득하여

맑은 물, 아름다운 생각이 나올 수가 없는 것이다.

 

마찬가지로 연못가의 수렁처럼 

우리의 마음 속에는 온갖 종류의 벌레들이 모여 산다.

 

그러나 실제로 우리들은 마음 속이 더러운데절반도 느끼지를 못한다.

그것은 때때로 욕정들이 바닥에 가라앉아 드러나지 않기 때문이다.

 

그 때에 우리의 마음 속에서 하는 생각

욕망은 순결하고 절제하는 것 같으며 언사(言辭)는 자비롭고 고상하며

하는 일이 유용(流用)하고 아름답게만 보인다.

 

그 마음에 자극을 한번 일으켜 보라

 

 

그리하면 세속적인 욕망이 끝없이 일어나서

우리 마음에 모든 생각과 말과 일들을 지워버리

끈적끈적하고 불순한 흔적만이 나타난다.

 

어떤 사람은 마음이 온순하게 있다가도

누군가 조금만 건드리면 잠자는 사자처럼 무섭게 달려든다.

 

나는 수련이요 밤을 지키는 천사니

누구든지 마음이 불안하고 밤이 무섭거든

나를 생각하

 

밤에 우는 꽃

낮에 웃는 꽃

우리 마음에 피어나는 순결한 사랑의 꽃

 

 

 

가슴이 따스한 사람 해피

 

 

 

 

 

비 내리는 아침에 연못가에서 갑자기 콧 노래가 흘러 나오네요^^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이전 댓글 더보기
한주간의 피로가 쌓인 금요일이지만
시간은 어느새 토요일로 달려가고 있어요
보람찬 오늘을 보내고 나면 보다 더 행복한
주말을 맞이할 수 있을 거예요

오늘 하루도 조금만 더 힘내서
한 주의 마무리 잘 하시길 바랄게요~
파이팅*~**~*:☆
안녕하세요 반가운 님
태풍의 영향 때문인지 비가
조금씩 내리기 시작했어요
오랜만에 내리는 비라서 감사하네요
오늘은 친정 5남매가
계곡으로 소풍을 갑니다
여기는 태풍과는 먼곳이라
잘다녀 올께요
즐겁고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
안녕하세요?뜻밖의일이 해결
차분하게 비가내립니다 포스팅
수고하셨습니다 늘 건강빕니다
아름다운蓮
안녕하세요 반가운님~^^~
태풍의 영향으로 선선함
다정한님의 온기로 토욜 맞이합니다

*이슬로 맺히는 인연의말
뜨거운 가슴속에 묻어놓고
여윈 햇살의마음

기도를 배를 채우며 빛살은 빛살대로
바람은 바람대로

아프게 가는세월의 눈빛에
인연의흔적 곱게 실어 올리며

허공에 찍힌 무상한 사랑의 발자국
겨울나무의 수액으로 거르고 걸러

신음소리 한쪽 들리지않는 노랫말
환생하는 꿈 하나 까치소리 몰고 온다-강문숙"이슬꽃피는 아침"

태풍 다나스 남부내륙서 소멸할 듯~
그러나 폭우·강풍 대비 계속해야 합니다
빗길 조심하시고 안전운행은 필수^^
즐겁고 웃음 넘치는 행복한 주말 되십시요**
정겨운 불친님의 사랑방에 들려
소중하게 올려주신포스팅"부천 푸른 수목원 수련" 즐감하고 감니다.
태풍 '다나스' 가 다가오는 토요일."폭우·강풍" 피해없으시길 바라며
건강 조심하시고 즐거운 시간되세요,
부천,푸른 수목원/수련, 진흙 속에서도 꽃을 피우는 강하지만
한없이 맑고 부드러운 수련에 머물며
간밤에 태풍피해 없으셨는지요~~

태풍이 남해쪽으로
상륙하여 물폭탄으로 인한
태풍에 더큰 피해없이 지나가길 바라구요
특히 만조시에는 바닷가,강쪽으로의 접근에
주의하시고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연못 속에서 피어난 수련은 연꽃에 비하면 아기자기한
작은 매력을 주는것 같아요.
장맛비에 푸른 잎들은 빗방울 구르며 여름을 구가하는것 같아요.
더운 주말 좋은 시간 이어지시기 바랍니다.^^
좋은 밤 주무시고
주일 하루 잘 보내세요^^
고맙습니다.
지금은 다만 그대의 사랑만이 나를 살아있게 하는,
그대와 내가 되고 싶습니다.

내가 그냥 나여도 좋은사랑,
서로의 사랑이 서로를 자라게 하는 사랑,
그대를 더 사랑하는 것이 모든 사람에게도 좋은 사랑,
그런 사랑 말입니다.

- 공지영의 산문집,<<빗방울처럼 나는 혼자였다>>중에서 -

태풍 다나스 무사히 지나가서 참 다행입니다.
인천은 비가 넘 안와서 농작물들 수돗물로 퍼 붓습니다.
바람은 일본으로 가고 비라도 내렸음~
앞으로 오는 태풍은 죄다 일본으로 가랏~ㅋㅋ
힘찬 주말 보내세요.
안녕하세요? 비가내립니다
자연은 우리가살수 있게합니다
우리가 가꾸지못하고.피해없도록 둘러보시기 바랍니다
포스팅 수고하셨습니다.늘 건강빕니다.
주말 동안

태풍 다나스로 인하여

남부지방은 많은량의

비가내려 곳곳에 피해가

있는것 같습니다

울님 가정에는 피해없으신지요

남은 주일시간

마무리 잘하시고

저녁 맛나게 드시기 바람니다 ,

,,,,,,,,,,,,,,,,,,,,,,,,,,,,,,,,,,,
수련이 있는 연못 마음을 서늘하게 식혀주는것 같아요.
중복날 잘 보내시고 한주도 무지 좋은 나날 되세요.^^
오늘 하루도 사랑충만한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안녕하세요?태풍의 피해는없습니까?
자연의이치.돌아보는 시간이 되시길 바랍니다
포스팅 수고하셨습니다 늘 건강빕니다.
*♡♣ 한마디향기 가득한 말 ♣♡*

한 줄기 바람에
속삭이고 싶습니다.
사랑합니다.
감사합니다.
미안합니다.
용서합니다.
괜찮습니다

한 줄기 바람이 되어
누군가에게 이 말들을
전하고 싶은 하루입니다

분명
이 말을 들은 그 사람은
좌절을 잊고
슬픔을 잊고
외로움을 잊고
아픔을 잊고
고통을 잊고
분노를 잊고
활짝 웃으며

또 다른 사람에게
행복을 전해주는
한 줄기 바람이 될 것입니다.

-우리들의 아름다운 삶 속에서-

기쁨과 행복이 가득한 지금 이시간
편한한 시간 갖어시기 바랍니다
-불변의 흙-
안녕하세요
따스한해피님
오늘
월요일 복날
영양보충잘하시어 더위잡숩지마시고 이겨내세요!
안녕하세요 반가운님~
휴일 제대로 쉬셨는교~
중복 맛나는제철 과일 많이 드시고
즐건맘으로 함께 출발하십다요^^

칠월 들판에는 개망초꽃 핀다...
슬픈 야생의 풀꽃...

복더위 하늘밑 아무데서나
버려진 빈터 허드레땅에....피어나고있다

나도 꽃,나도 꽃,
잊지말라고

한두해.
영원살이 풀씨를 맺고있다

개망초 지고있는 들 끝에서는
지평선이 낮게낮게
흔들리고 있을거다/이향아-개망초꽃 칠월

하늘과 사람을 공경하는맘이면
웃음보따리가 넘치겠죠
미소로 맞이하시는 반가운님~!!
응원의 박수드리고 갑니다**
~방도리 드림~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많이 덥습니다
오늘도 보양식으로
건강한 여름나세요
감사합니다 잘 보고 갑니다
안녕하세요?한낮의 불볕
나뭇가지 그늘도 있습니다 그늘에 쉬는 시간이
되시길 바랍니다 포스팅 수고하셨습니다
늘 건강빕니다
오늘은 습도가 높아서인지

그야말로

찜통더위를 느끼게 합니다

사랑하는 불친님

이럴때 일수록

체력관리 잘하시고

시원한 냉커피라도

한잔 하시면서

더위를 달래시기 바람니다 ,

,,,,,,,,,,,,,,,,,,,,,,,,,,,,,,,,,,,,,,
안녕하세요 반가운님~^^~
며칠 불방을 비워 두게 되었읍니다
늘 사랑관심으로 잘 챙겨 주시듯
온기주시리라 믿습니다^^

#비 내리는 오후 하늘은 흐리고
줄기차게 내리는 비 정원에
담방담방 물수제비 원을 그리며

바람 타고 달려와 깔깔 소리 내며
서편 저쪽에 기우는 푸른 여름

들판에 흐드러지게 핀 망초 꽃
장맛비에 겁먹은 듯 고개 숙인

애처로운 모습 향기진한 그리움
보고픔 안아보는 물위에 뜬
동글뱅이 물수제비 물수제비....물수제비/혜인 이순희

어디에 있던 반가운님 사랑과 응원 변함없습니다
더위 드시지 마시고 지혜롭게 건강 잘 챙기시고요
며칠후에 건강한 모습으로 뵙지요*^^
근심걱정 없는어께펴신 멋진
모습 보여 주세요**^^ 방도리 드림
그린의 편안함
아침이슬의 영롱한 물방울
정말 아름답네요
산울림의 마음이
그런 느낌, 그런 삶이니까요...

고맙습니다. 산울림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