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기고싶은글

정건영 기사도 2017. 4. 26. 09:39



1973 년 06 월 24일 의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은


100명 한테 글 올렸는데 100명 다 신뢰 하지 않는


다면  제일 먼저 내글의 대해 의심하겠지만 두번째


가  일반인 이라 함은 평범한 인간 이란 종족 한테 


 " 변태 " 라는 단어 의 본질 에서 벗어나 한참 왜곡


해서 형성된 단어의 대해 불신을 갖고 있는 것을 


의심 할 것 입니다. 


그러므로  인간 이란 종족이 신의시중 들던 안 들던 


간에  일반인 한테 왜곡된 단어로  받아들이는 것은 


생각 과 판단 하지 않고 "  변태 " 단어가 갖고 있는 


본질의 뜻은 알지 못 하구 한참 왜곡해서 받아 들이


는 것의 대해 한편 으로 화 나면서도 다른 한편 으로 


안타까움을 자아 낼  따름 이라는 것입니다.


그건 대다수 인간 이란 종족 선택한  것이 


마냥 진리 일수 없다.



그러므로 1973년 06 월 24일 의 정건영이가 100명 


한테 글 올렸는데 100명 다 신뢰 하지 않아도 내 방식 


대로 행동 할것입니다. 


이것이 다른 인간 이란 종족 한테 고집 으로 보일수 


있고 이것이 1973년06월24일의 정건영 의 천성 


일수도 있으니까  말입니다.




참고로 다른 인간 이란 종족 한테 변태 단어가 성적 


으로 비하적 으로 쓰이는 것의 대해 1973 년 06 월 


24일 의 정건영 생각 과 판단 의해 부정 하기 보다


인정 하면서 1973년06월24일의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은 변태 의 단어 대해 한가지 의미만 부여 해서


사용 한다기 보다 내 나름 대로 많은 의미 부여 해서 


사용 하는 것 입니다.


인간 이란 종족이 신의시중 들던 안 들던 간에 말입니다.


이것은 1973 년 06 월 24 일 의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 


의해 작성 된 것이며 다른 인간 이란 종족 한테 대답을 


받고 싶어 글을 게재 하는 것이 아님을 말씀 드립니다.


형 하구 언니.



이것은 1973 년 06 월 24 일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 의해 작성된 것임.


   

  


2017 년 04 월 26 일 대한민국 변태 정건영 작성자.


※ 수정 보완 해서 글 내용 게재.





1973 년 06 월 24일 의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은


100명 한테 글 올렸는데 100명 다 신뢰 하지 않는


다면  제일 먼저 내글의 대해 의심하겠지만 두번째


가  일반인 이라 함은 평범한 인간 이란 종족 한테 


 " 변태 " 라는 단어 의 본질 에서 벗어나 한참 왜곡


해서 형성된 단어의 대해 불신을 갖고 있는 것을 


의심 할 것 입니다. 


그러므로  인간 이란 종족이 신의시중 들던 안 들던 


간에  일반인 한테 왜곡된 단어로  받아들이는 것은 


생각 과 판단 하지 않고 "  변태 " 단어가 갖고 있는 


본질의 뜻은 알지 못 하구 한참 왜곡해서 받아 들이


는 것의 대해 한편 으로 화 나면서도 다른 한편 으로 


안타까움을 자아 낼  따름 이라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1973년 06 월 24일 의 정건영이가 100명 


한테 글 올렸는데 100명 다 신뢰 하지 않아도 내 방식 


행동 할것입니다. 


이것이 다른 인간 이란 종족 한테 고집 으로 보일수 


있고 이것이 1973년06월24일의 정건영 의 천성 


일수도 있으니까  말입니다.


참고로 다른 인간 이란 종족 한테 변태 단어가 성적 


으로 비하적 으로 쓰이는 것의 대해 1973 년 06 월 


24일 의 정건영 생각 과 판단 의해 부정 하기 보다


인정 하면서 1973년06월24일의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은 변태 의 단어 대해 한가지 의미만 부여 해서


사용 한다기 보다 내 나름 대로 많은 의미 부여 해서 


사용 하는 것 입니다.


인간 이란 종족이 신의시중 들던 안 들던 간에 말입니다.


이것은 1973 년 06 월 24 일 의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 


의해 작성 된 것이며 다른 인간 이란 종족 한테 대답을 


받고 싶어 글을 게재 하는 것이 아님을 말씀 드립니다.


형 하구 언니.



이것은 1973 년 06 월 24 일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 의해 작성된 것임.


  



2017 년 04 월 26 일 대한민국 변태 정건영 작성자. 


※ 원본 글 내용을 게재한 내용.



 
 
 

정건영의전자책

정건영 기사도 2017. 4. 26. 09:35



1973 년 06 월 24일 의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은


100명 한테 글 올렸는데 100명 다 신뢰 하지 않는


다면  제일 먼저 내글의 대해 의심하겠지만 두번째


가  일반인 이라 함은 평범한 인간 이란 종족 한테 


 " 변태 " 라는 단어 의 본질 에서 벗어나 한참 왜곡


해서 형성된 단어의 대해 불신을 갖고 있는 것을 


의심 할 것 입니다. 


그러므로  인간 이란 종족이 신의시중 들던 안 들던 


간에  일반인 한테 왜곡된 단어로  받아들이는 것은 


생각 과 판단 하지 않고 "  변태 " 단어가 갖고 있는 


본질의 뜻은 알지 못 하구 한참 왜곡해서 받아 들이


는 것의 대해 한편 으로 화 나면서도 다른 한편 으로 


안타까움을 자아 낼  따름 이라는 것입니다.


그건 대다수 인간 이란 종족 선택한  것이 


마냥 진리 일수 없다.



그러므로 1973년 06 월 24일 의 정건영이가 100명 


한테 글 올렸는데 100명 다 신뢰 하지 않아도 내 방식 


대로 행동 할것입니다. 


이것이 다른 인간 이란 종족 한테 고집 으로 보일수 


있고 이것이 1973년06월24일의 정건영 의 천성 


일수도 있으니까  말입니다.




참고로 다른 인간 이란 종족 한테 변태 단어가 성적 


으로 비하적 으로 쓰이는 것의 대해 1973 년 06 월 


24일 의 정건영 생각 과 판단 의해 부정 하기 보다


인정 하면서 1973년06월24일의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은 변태 의 단어 대해 한가지 의미만 부여 해서


사용 한다기 보다 내 나름 대로 많은 의미 부여 해서 


사용 하는 것 입니다.


인간 이란 종족이 신의시중 들던 안 들던 간에 말입니다.


이것은 1973 년 06 월 24 일 의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 


의해 작성 된 것이며 다른 인간 이란 종족 한테 대답을 


받고 싶어 글을 게재 하는 것이 아님을 말씀 드립니다.


형 하구 언니.



이것은 1973 년 06 월 24 일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 의해 작성된 것임.


 



2017 년 04 월 26 일 대한민국 변태 정건영 작성자.


※ 수정 보완 해서 글 내용 게재.





1973 년 06 월 24일 의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은


100명 한테 글 올렸는데 100명 다 신뢰 하지 않는


다면  제일 먼저 내글의 대해 의심하겠지만 두번째


가  일반인 이라 함은 평범한 인간 이란 종족 한테 


 " 변태 " 라는 단어 의 본질 에서 벗어나 한참 왜곡


해서 형성된 단어의 대해 불신을 갖고 있는 것을 


의심 할 것 입니다. 


그러므로  인간 이란 종족이 신의시중 들던 안 들던 


간에  일반인 한테 왜곡된 단어로  받아들이는 것은 


생각 과 판단 하지 않고 "  변태 " 단어가 갖고 있는 


본질의 뜻은 알지 못 하구 한참 왜곡해서 받아 들이


는 것의 대해 한편 으로 화 나면서도 다른 한편 으로 


안타까움을 자아 낼  따름 이라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1973년 06 월 24일 의 정건영이가 100명 


한테 글 올렸는데 100명 다 신뢰 하지 않아도 내 방식 


행동 할것입니다. 


이것이 다른 인간 이란 종족 한테 고집 으로 보일수 


있고 이것이 1973년06월24일의 정건영 의 천성 


일수도 있으니까  말입니다.


참고로 다른 인간 이란 종족 한테 변태 단어가 성적 


으로 비하적 으로 쓰이는 것의 대해 1973 년 06 월 


24일 의 정건영 생각 과 판단 의해 부정 하기 보다


인정 하면서 1973년06월24일의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은 변태 의 단어 대해 한가지 의미만 부여 해서


사용 한다기 보다 내 나름 대로 많은 의미 부여 해서 


사용 하는 것 입니다.


인간 이란 종족이 신의시중 들던 안 들던 간에 말입니다.


이것은 1973 년 06 월 24 일 의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 


의해 작성 된 것이며 다른 인간 이란 종족 한테 대답을 


받고 싶어 글을 게재 하는 것이 아님을 말씀 드립니다.


형 하구 언니.



이것은 1973 년 06 월 24 일 정건영 의 


생각 과 판단 의해 작성된 것임.


  



2017 년 04 월 26 일 대한민국 변태 정건영 작성자. 


※ 원본 글 내용을 게재한 내용.



 
 
 

정건영의기본글귀

정건영 기사도 2010. 7. 3. 16:18

鄭建泳 의 詩


世上人                  세상 이나 인간 은

無識瀚 武識瀚       무식 하구 무식 하며

團純瀚 端純瀚       단순 하며 단순 하며

不安全瀚 懦弱瀚 .  불안전 하구 나약 하다.


한글 번역 줄임말 :
무식 하구 단순 하며 불안전 하구 나약 하다.

한자 번역 줄임말 :
無武團端不懦 의 함축 : 無團不懦 입니다!.


鄭建泳 의호 : 變態 의 명언 입니다!.

 

     

 

  2010년 7 월 3 일 정건영 鄭建泳 義號 變態 작성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