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 2022년 05월

16

2022년 임인, 신계頣縘 용기를 기룬다는 것, 터전을 넓힌다는 것

요즘 강 길의 잡초뽑기를 하고 있다 5시에집을 나서면 10즘 귀가를 한다 내 사명을 풀어내는 길(과정)이라 생각하고 다니는데 오늘은 김옥자여사님(44년생, 에어로빅 20년 강사를 하셨고 지금은 불로동 새마을금고를 하고계신다)을 만나 에어로빅 기운을 다운로드 하고 (나를 만나는 여사님들은 자기 이름을 기억하고 사주를 물어서 그 에너지를 설명하는 나를 너무나 좋아하고 나를 만나면 천사상봉이라 하신다) 골프공원가는 길에 김정학여사님을 만났다. 안그래도 궁금하고 보고싶었다고..팔은 다 나으셨는지 골프 실력은 점점 쌓여가시는지..그리고 작년 같이 수련하던 이들의 안부도 전하고 헤어져 산자락을 가까이 가는데 언듯 한경순여사님의 포스같은 이가 나를 보고 팔을 돌리는 것 같아서 같이 팔을 돌렸는데 가까이 가보니 다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