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광성이 2009. 6. 9. 21:08

          흰눈이  내리던   태안 기름 누출  봉사  활동  ( 점심시간에  휴식중)

 

   토월천에서  개구장이들이   뱃놀이 하는 모습     신나게  스피로품  배를 만들어  잘도 논다 

 나중에  어른이 되어    토월천에서   신나게  놀았던  추억을   기억하겠지   외동초등학교   4학년 이란다    물이  좀더 깨끗했으면 좋고

  자라도  보았단다     너무 너무 재미 있다고  한다.    

 

 

 

   야생화    사랑초라고  하는데  저녁에는  오그리고  낮에는  이렇게  아름답게  피어난다.   그런데   보름이지나도    계속  핀다 

     역시  개구장이들은   누가 뭐라고 해도   노는데는  끝내줘요

     창원천에서  메기  를 잡아서  갖고 노는 모습     (반송  대동 아파트 앞   하천에서  )

     태안 기름 제거  봉사하러 간날   함박눈이   펑펑   쏟아져 내리는 모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