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산동참치는 역시 정참치

댓글 4

발견/음식점

2017. 3. 16.

지난 주 오랜만에 들렀던 연산동 정참치.

역시 연산동참치는 다른 곳 보다 

정참치가 가성비가 뛰어난 것 같습니다.

어떤 곳은 초심을 잃어서 

음식 맛이 정말 없어져서 단골이었다가 끊게 되었는데 

여기는 갈수록 괜찮아지는게 

아주 만족스러운 곳이에요.




보통 냉동참치를 쓰기 때문에 

참치가 어디든 다 비슷하겠지만 

희안하게 맛이 조금씩 달라요.





연산동 정참치.

참치골목 가장 끝에 있습니다.






내부 모습입니다.

다찌 주위로 룸들이 있어요.






셋팅.





요리가 나오기 시작합니다.

간장새우가 눈에 띕니다.






1인 3개씩 먹을 수 있는 

초밥도 등장~





소고기 육회도 나와요.






새우는 이렇게 직접 까주십니다.ㅎㅎ






요즘 홍어가 나오면 꼭 맛을 봐요.

이제 좀 익숙해졌다는 ㅎㅎ





참치가 나왔습니다.

눈다랑어, 참다랑어뱃살, 황새치뱃살.





참다랑어부터 먼저 먹어줘야지요~





참다랑어 등살 적신.

요즘은 이놈이 맛나더라구요~




눈물주 요청하면 실장님이 직접 오셔서 

눈물주를 만들어 주십니다.





냉동 참치 눈알,,,





잘게 잘라서,,ㅠ





소주와 함께 섞으면 눈물주 완성.

진득합니다^^


그리고 남은 머리 부위 살들을 

바로 손질에서 주십니다.ㅎㅎ





참치가 모자라면 더 주신답니다~





맛난 황새치뱃살~





튀김이 나오고





맛난 지리까지 나옵니다.

맛이 더 좋아졌어요.





먹다 남은 고노와다를 알밥에 뿌려서 

비벼 먹었습니다.





연산동참치 대표적인 정참치에서 

맛있게 잘 먹었네요~


추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