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홍보-귀농사업발굴-상품-부동산

관광개발, 미디어홍보, 생태농업,귀농사업, 귀농교육,기술보급, 031-410-0706

경기안산항공전을 하지말아야 할 5가지 이유

댓글 0

카테고리 없음

2014. 3. 21.

 

경기도. 2014년부터 안산항공전 부도처리!

 

항공산업발전 떠들더니 민간활주로는 커녕 정치인쇼로 100억 펑펑 쓰고나서 돈없다 부도처리. 250만 입장국민 우롱죄로 심판해야. 시민사회적 우롱에 대한 손해배상 청구가 당장 필요한 때.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도시마케팅 시각에서 본 안산항공축제.

하는것 보다 안하는게 차라리 이익이다.

 

■ 항공행사를 하지말아야 할 5가지 이유 ■

 

1. 소비성

행사의 1차 목적은 고객유치와 상가활성화이다. 그러나 항공행사장은 주변에 음식.쇼핑상가가 전무하여 소비가 전혀 이루어지지 못했다. 지역주민들에게 이익을 주는 지역경제활성화를 철저히 외면한 낭비지향형 행사이다.

 

2. 연동성

문화관광적 부가가치 창출을 위해서는 지역의 음식점은 물론. 쇼핑과 체험. 관광. 숙박이 동시에 이루어질 수 있는 고객연동성 전략이 매우 중요하다. 그러나 공무원 중심. 쇼맨십 중심의 획일적 마인드는 고객이 인근 관광지로의 소비연동성을 허락하지 않는다. 지역 활성화에 관심이 있거나 도움을 주려하지 않았다.

 

3. 가치성

산업축제는 그 행위의 결과로서. 해당산업을 활성화시키고 육성켜야 할 숭고한 의무와 책임이 있다. 그러나 항공행사는 7회째를 맞이하면서도 실질적 가치로 만들어 내지 못하고 있다. 민간활주로의 개발이야말로 항공전이 추구해야 할 정책적 책무이다.

 

4. 파급성

항공전을 통해 지역의 다양성을 개발하고 발현시켜야 한다. 레저산업. 상품개발. 투자유치. 기술축적. 인적인프라구축. 산업정보화. 도시브랜드가치 등 포괄적 파급효과를 만들어내는 전략이 없다.

사업의 목적인 투자이익을 내지 못했다.

 

5. 전문성

산업적 행사로서. 그 지역의 관련분야. 단체. 기관. 산업. 학술. 교육. 레저관광 분야의 운영 전문성과 마케팅적 노하우을 축적하여 미래지향적인 관광문화적 경쟁력과 산업경쟁력으로 승화시키지 못했다.

 

행사 장소성에 따른 1인당 매출특징

● 항공전 = 상가전무=약 1만원(입장료.간식)

● 거리극 = 상가중심=약 3만원(어린이날 선물비 포함)

☆ 전문적 비평과 대안과 이해가 없는 사회는 발전이 없다. 본 내용에 문제가 있으면 언제라도 연락하실 것. 010-9189-7018

 

 

글 : 이광수

안산발전협의회 기획본부장

www.ansantour.co.kr

 

안산관광진흥협회 사무국장 2003~2007
안산발전협의회 기획본부장 2007~2014
안산시관광안내사이트 운영자 2000~2014
안산시축제평가위원 2009~2011
안산시관광발전 안산시장 감사장 2004
시흥시생태문화관광협회 자문위원 2009
서우예술대학교 평생교육원 sns파워블로그반 수료
안산시청 관광과 계약지근무 2012~2013
안전행정부 정부혁신공모 대상수상 2007
지역경제활성화 경기도지사표창 2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