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 2021년 02월

18

여행 태백선 조동철교와 사북항쟁 ( 펌 )

이 글은 세상을 잇는 다리 오 마이 뉴스 이영천 기자의 연재 기사로 한 때 내가 그 지역에 있었던 사북 탄광과 관련되어 가져 온 글임을 밝힌다 살면서 제일 못하는 것 중 하나가 배려다. 다리는 등을 굽혀 그 위를 지나는 모든 것을 배려한다. 제 몸을 내리누르는 모든 압박을 견뎌낸다. 다리 중 가장 배려심이 많은 게 라멘교다. 상·하부구조를 일체형으로 만들어, 다리가 넘어지지 않는 한 낙교는 일어나지 않는다. 이런 장점으로 도로나 철로를 횡단하는 곳에 주로 설치한다. 그래서 다른 시설물을 돕고 배려하는 다리라 부른다. 특이한 라멘교 ▲ 조동철교 모습 높이가 다른 3 × 3 라멘교를 이어 만든 특이한 모양새의 철교다. 철도 등반한계구배를 적용해, 열차가 천천히 달린다. 기관사들에겐 공포의 구간이기도 하다. ..

댓글 여행 2021. 2. 18.

09 2021년 02월

09

08 2021년 02월

08

자작시 술 자리

술 자리 - 가람 시인 「술 33 」 시를 받고 박 영 대 이 술도 한 잔 받으시오 술은 주종불구 안주는 희(喜)·노(怒)·애(哀)·구(懼)·애(愛)·오(惡)·욕(欲) 굳이 감출 것 없어 술상은 19금으로 차립니다 짜고 맵고 진한 이유가 고개를 타고 넘네요 술 한 잔에 안주를 씹으면 혈기가 춤을 춥니다 얼시구~ 또 한 잔 부딪치며 절시구~ 몹쓸 건 아니지만 애들은 가라 여자의 손수에 남심이 젖듯 가락에 취한 야밤 장작은 가마솥을 덥히고 술잔은 가슴을 데우는데 같이 마셔도 혼자 채워도 채워도 허전한 술 말아 먹고 싶은 시담 자리 그 자리에 그대를 앉히노라.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술 33 가람 술에 취해 꼭지가 돌아버린 시인 ..

댓글 자작시 2021. 2. 8.

06 2021년 02월

06

여행 태백산 주목에 뜨는 해

태백산 주목에 뜨는 해 흰 눈을 소복히 이고 천년을 버티고 있는 주목을 떠올리기만 해도 가슴이 설렌다 이런 풍경을 보러 태백산을 오른다. 2월 3일 새벽이다 갈 바에는 새벽에 천제단에 올라 일출까지 보려는 생각으로 미리 가서 1박하기로 한다 국립공원공단에 가서 물으니 자세하게 알려 준다. 유일사 코오스를 이용하라고. 산 아래라고는 하나 태백 시내가 해발 500m이니 아래라고는 할 수 없지만 태백 부근 볼거리를 돌아 보고 태백산 주목 군락지로 갈 수 있는 유일사탐방 주차장 부근에서 숙박지를 찾으니 별로 마땅찮아서 당골 탐방 주차장 부근에서 민박을 정했다 거리는 차로 10분 정도 걸린다 유일사 코오스가 가장 단거리이고 시간도 덜 걸린다고 한다 주목 군락지는 유일사 쉼터에서 장군봉(1567m) 밑으로 1km정..

댓글 여행 2021. 2. 6.

05 2021년 02월

05

여행 황지와 구문소

황지와 구문소 태백 시내 한 가운데 황지못이 있다 황지는 1,300리 낙동강 시원이다 이 물길은 이 자리에서 시작해서 국토의 전신을 적시고 남으로 남으로 흘러 남해에 이른다 시내 한복판에서 구르렁 구르렁 소리를 내며 쉴새 없이 솟아나는 물구덩을 보면 신기하기 그지 없다 먼 길 출발하는 엔진이 시동을 걸고 있는 소리를 낸다 옛날 황씨 성을 가진 노랭이 부잣집이 있었는데 어느 날 시주를 온 스님에게 일 없다며 똥 한 바가지를 퍼다 주다가 이를 보고 있던 며느리가 보다 못해 시아버지 모르게 쌀 한 되박을 퍼주니 스님이 아무말 하지 말고 뒤돌아 보지 말고 지금 당장 나를 따라 오라는 말을 듣고 허둥지둥 아이를 업고 따라 가는데 얼마쯤 가니 쾅~ 하는 소리에 뒤를 돌아 보니 자기 집터에 벼락 번개가 치며 불길이 ..

댓글 여행 2021. 2.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