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 위에서

댓글 6

자작시

2017. 11. 15.

       그린 위에서

                        

때 되면

떨어져야 하는 길

 

길에도 떨어지고

골프장 그린에도 떨어지고

사람의 마음에도 떨어진다

 

길에 지면 나그네 되고

그린에 지면 귀찮은 구박이 되고

마음에 지면 시인이 된다

 

낙엽아

 

골프는 홀인이 다가 아니라고

가벼워지는 거라고.


                           파골프 앤 트레블 12월호

 

                            이 달의 골프 시 . 가을 그린 위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