캘리, 안부를 묻다 전시

댓글 11

수묵화. 미술

2020. 12. 24.

'캘리, 안부를 묻다' 전시장을 찾다

 

 

'캘리, 안부를 묻다' 메인 작품

 

을지로 지하 상가에 위치한 을지 미술관에서 열리고 있는 '캘리, 안부를 묻다' 전시가 한창이다

2020. 12, 21~ 12. 26까지 매일 오전 11:00부터 오후 6:00까지 오픈이다

 

Lim's Calligraphy림스 43기 전시회로 박영애 캘리그라퍼가 함께 참여한 전시다

6명의 캘리그라퍼들이 공동 작품과 개인 작품 14점을 전시하고 있다

 

코로나로 우울한 시대를 겪고 있는 시민에게 한 마디의 격려의 손글씨로 위안을 주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작품 앞에 서면 하나같이 위로와 안부를 묻는 따뜻한 마음이 전해진다

 

도심 한가운데 지하 작은 미술관에서 혼자만의 위안이 필요한 소시민에게 희망과 위로를 받을 만한 무료 전시로 한번쯤  걸음해 볼 만하다

 

박영애 아크릴. LED조명 한지

 

박채원 거울. 유리타일

 

우경수 이합지. 먹

 

유소형 염색한지. 금묵
안원찬 이합지. 한국화물감

 

우경수 머메이드지. 글루건

 

박채원 캔버스. 아크릴물감. 폴라로이드필름

 

이혜경 이합지. 먹

 

유소형 은행나무

 

안원찬 이합지. 아크릴

 

박영애 아크릴디아섹
이혜경 아크릴 LED조명. 한지

 

공동 작품

 

 

캘리에서 위로를 받는 관람객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