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야고보의 창문

초월 transcendence과 내재 immanence, 성 sacred과 속 profane, 그 경계에 창문 하나 달기...

05 2022년 06월

05

글모음/설교문 “성령강림: 하느님 현존의 표징”

2022.6.5. 성령강림주일 사도 2:1-21 또는 창세 11:1-9 / 시편 104:24-34, 35하 / 로마 8:14-17 또는 사도 2:1-21 / 요한 14:8-17 “성령강림: 하느님 현존의 표징” 채야고보 신부 / 대한성공회 제주우정교회 사제, Artist 주님께서는 본인이 아버지 안에 있고 또 아버지께서 자신 안에 있다고 말씀하십니다. 그러면서도 동시에 아버지께로 본인이 ‘직접’ 가신다고 말씀하십니다. 아버지와 아들이 이미 ‘상호거주’하고 있는 상태에서 또 아버지께 가신다고 하시니 참 이해하기 어려운 말입니다. ‘가신다’고 하셨으니 ‘오신 곳’이 있는 것은 분명합니다. 더욱이 아버지께 가시면 ‘다른 협조자’를 우리에게 보내주신다고 하십니다. 그리고 그 ‘협조자’는 ‘영원히 우리와 함께 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