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eamy

creamy 2013. 6. 30. 09:00

 









Nice to see you again ~~~





짧은 기간 한국에서 부모, 형제들을 만나고 이제 돌아왔습니다.

십 년 만에 찾아뵙는 것이라 죄송하기도 하고 얼굴 가득 주름지신 모습을 뵈니

앞으론 자주 나와 얼굴 보여 드려야겠다. 그 생각밖에 나는 게 없네요.


아쉽지만 가족들과 이별하고 공항 안으로 들어와서 여기저기 기웃거리다가

이런 곳을 발견했습니다.










한복을 차려입은 직원들이 부지런히 외국인들 앞에서 설명 하고

그들은 꼼지락거리면서 무언가를 만들고 있었어요.


자세히 보니 우리나라 탈을 만드는 시간.











'한국의 탈'이란 무엇인가 설명이 되어 있고

종이로 만든 기본 탈에 색색의 점토를 붙여 완성하면 됩니다.















샘플로 세 가지 탈이 만들어져 있는데

각자 마음껏 원하는 대로 만들면 됩니다.









열심히 만들고 있는 아들.


'탈'이란 걸 배운 기억이 있는지 없는지 만들기에 열중하긴 하더라구요.











저도 각시탈을 선택해서 만들어 보았어요.











짜잔 아주 조금 다르게 만들었다구요.

립스틱도 바르고 ...룰루








담아가기 편하게 한글로 표기된 비닐을 줍니다.






장소가 비좁지는 않아 원하는 사람 모두 앉아서 만들 수 있었네요.

아이도 무척 맘에 들어 했고 저도 문화체험을 하고 싶어도 못하던 차에

간단하게 할 수 있어 아주 만족스러웠던 시간이었습니다.


외국인들 역시 단순히 한국 관광만 하고 가는 게 아니라

한국문화에 이런 것도 있다는 걸 알게 해준다는 의미에서

앞으로도 이런 코너를 많이 만들어서 홍보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단, 외국인에게 한국 문화 체험 기회를 준다는 목적이라서

한국인은 참여할 수 없고 외국인과 외국 시민권을 가진 재외동포만 참여 가능합니다.



전통문화 체험과 더불어 어느 나라 공항보다 훌륭한 시설에,

이별의 아쉬운 시간을 즐거움으로 조금이나마 채워주었던

뿌듯함이 느껴졌던 시간.






p.s 면세점에 손님보다 직원이 너무 많아

심히 부담스러운 점은 조금 개선하면 좋을 듯도 싶구요.
















 












이전 댓글 더보기
이번주부터 한국이 장미기간인데 미리 잘 다녀오셨습니다...^^
요즘 장마는 크게 변해서 하루이틀 비오고 다시 쨍하던데요(?)(?)
그러셨군요? 오랜만에 둘러보는 한국은... 좀 다른 느낌였겠습니다.
이렇게 탈도 이쁘게 만들고... 아 너무 행복한 순간였겠어요.
뜻하지 않았던 시간이라 조금 더 많이 행복 ...(^^)*
인천공항에 저런 멋진 공간이 있군요~
글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
인천공항을 둘러보니 제가 모르던 부분이 많더라구요.
한국에 다녀가셨군요.ㅎ
이 문화체험 처음 생겼을때 뭐지 하고 가서 하려고 했는데 안된다고~ㅎㅎ
내국인은 말씀대로 참여 못하지만 기회를 다른분들한테 양보하는 셈치고~ㅎ
내국인은 다른 곳에서도 참여할 기회가 많으니 당연 양보하심이 (^^)*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각시탈
이쁘게 만드셨네요.
너무 간단해서 말이죠 ...(^^)*
오랫만에 드렀더니 한국다녀가셧군요
마니 아쉬웠겠어요
10년이면 강산이변했을텐데~~~
많이 변했죠??
하다못해 버스 승차권도 전자식으로 ...(ㅋ)(ㅋ)
ㅋㅋ 글쵸
실은 너무변해버린 것에 가끔
심물이 나오려합니다
기계치인 내겐 더글쿠요
한국다녀오셨군요^^
각시탈이 아름답습니다~~
간단하지만 뿌듯했어요 .
이런 곳은 저희집 아이들과 함께 가면
딱일거 같네요.
건강하세요~!
한국말을 해도 한국을 잘 모르는 많은 아이들이 체험하면 넘 좋을 듯.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그리운 내나라 고국 고향에 다녀가셨네요.....
정든 땅 정든 얼굴들...쌓었던 그리운 정을 나누는 행복한 시간 보내셨지요.
10년만에 creamy님 눈에 비친 자금의 한국은 어떤 모습이였을까요.
예전에 저도 5년만에 .....말로는 표현할 수 없는 고향의 향기 충분히 느끼시고
가셨으리라 ...덩달아서 기분 좋은 소식에 마음이 흐믓해졌습니다~~~

일정이 짧아서 많은 곳을 못 본 게 좀 아쉬웠지만
앞으로는 자주 나가야겠다는 생각은 절실하게 ...
지나고 보면 휙 하고 바람과 같이 지나가는 것이 세월인 것 같아요.
산다는 것이 마음 먹은대로 쉬운 일은 아니지만 어머님이 계실 때 좀 더 자주 다니세요.
효도해 드릴 어머님이 계신 것 만으로도 딸에게는 늘 든든한 내편 편하게 기댈 수 있는
언덕이 되는 것 같아요. 전 연세가 많은 언니들이 우리집에서 자주 모였으면 하고 있는
데도 귀찮다는 이유로 핑계만 대고 있네요.
장마가 끝나면 주름진 언니들의 얼굴들도 봐야 겠어요.
creamy님 아이들과 신나는 여름 보내세요~~
한국에 다녀가셨군요..
아름다운 문화체험과 함께
즐거운 시간 되셨다니
다행입니다.....
이제 한국도 많이 좋아져서
점차 선진국의 모습을 갖추어 가고 있지요.....
기분 좋은 고국여행
좋은 추억으로 간직 되시길 바랍니다~~~
일단 제가 있던 곳보다 복잡한 건 불편했지만
세계적인 도시임은 틀림없었죠 (^^)*
한국에 쥐도새도 모르게 다녀가셨네요..
오신다고 했으면
공항경비를 더 철통같이 했을텐데요..^^
모처럼 한국이 따뜻한 공기 많이 마시고 가셨을거라 믿으며
나중에 오실때는
귀뜸이라도 좀..
어쩐지 세관도 허술한듯 싶었고 (ㅎㅎ)
크리미님의 심플한 요리 곧 만나겠군요.^^
푹 쉬었으니 슬슬 만들어봐야죠 (^^)*
한국을 다녀가셨군요,,,ㅎ 짧은 시간이지만 뜻있는 만남이셨을것 같아요,,,^^
역시나 한국을 돌아보니 이게 '유행'이구나는 확실히 보이더라구요 (ㅎㅎ)
이런곳도 있군요^^
저도 몰랐던 곳이었어요.
오래간 만에 들려 보니
한국에 가셨네요...
즐거운 시감 되시고요,
맛있는것 많이 많이 드시고 오세용...
벌써 돌아왔습니다.

아이가 이것저것 잘 먹어서 몇 킬로가 쪘는데
집에와서 다시 빠진듯 싶어요 (ㅎㅎ)
잘 지내고 계시지요?
잊지않고 들러주셔서 고맙습니다.
많이 바쁘신가봐요~
다시 공항을 보니 몇일전에 도착했는데도
또 설레네요..ㅎ 아 이 역마살 어찌할꼬~~ㅎ
그럼 한국에 거주하고 계신게 아닌겁니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