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eamy

creamy 2013. 10. 31. 07:30





내일은 할로윈.


꼬마들은 두근두근 설레이는 마음으로 잠이 들겠죠.

꼬마들이 많은 집은 집 내부는 물론이고 집 앞에도 할로윈 장식을 해놓았네요.



그런데 해마다 할로윈 장식을 하는 집도 줄어들고

사탕을 얻으러 다니는 아이들도 부쩍 줄어든 기분입니다.


오늘 사진을 찍으면서 역시 그런 기분 들더라구요.

80% 정도의 집들은 장식을 하지 않았고요.


몇 몇 집은 사진을 찍어 봤어요.


잡지에 등장하는 것처럼 '와~~' 탄성을 지르게 하는 집은 없더라구요.


우리동네만 그런가 ??



그럼, 캐나다 하우스 할로윈 장식 구경해 보아요.





















기둥 옆에 있는 주황색 큰 봉지는 떨어진 낙엽을 담는 비닐인데

 보통 검은 비닐에 낙엽을 담지만

할로윈 시즌이 되면 저렇게 주황색 비닐을 팔아요.


이왕 담는 것이지만 장식이라도 하라고 하하







지나가다가 벌써 크리스마스 라이트 장식하는 집을 봤어요.


지붕 꼭대기나 키 큰 나무에 장식을 할 경우에는 이렇게 전문업체를 부른 답니다.

이왕 돈 주고 장식하는 거니까 일찌감치 설치하는 게 여러모로 이득이기도 하겠죠.


덕분에 12월이 되면 아르바이트로도 이런 일을 해주고 주머니도 두둑하게 .....^-^






















이전 댓글 더보기
크리스마스 라이트 알바 생각이 좀...ㅋ~
할로윈은 한국인에게 익숙치 않치만
참 재미있는 문화입니다.
벌써 10월 마지막 날이네요
월동준비를 하나씩 하시고
늘 즐겁고 행복한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전 다 와~~소리가 나오는데요..ㅎㅎ
그렇다면 예전에 정말 엄청났었나봐요.
그떄가 어땠는지 살짝 궁금해지는데요^^
다같이 할로윈을 준비하고 즐기는 모습이 너무 좋고 부럽네요~ㅎㅎ
벌써 눈이 보이네요~. 해피 할로윈~
이렇게들 장식해 놓는군요?
어떻게 즐기나... 궁금했었답니다.
이런 서양의 문화는 늘 부러워요~~
ㅋㅋ가정집에서도 저렇게 ㅋㅋ하는 군요 너무 예뻐요 ㅎㅎㅎ
크리스마스 준비할 때가 되었네요..벌써 내년 달력도 나와있고...
그래서 할로윈이 무섭다니깐요!
빠른 세월, 가는 세월에 깜짝 놀라며 말이죠..++
이젠 할로윈 풍결을 캐메라에 안담게 되네요..
울아이도 크니까 시쿤둥 한지 어디 데리고 간다고 제의해도 시쿤둥 같이 늙나봐여...ㅎㅎㅎ
딴 이유는 또 있지만요...ㅎㅎㅎ드라큐라가 겁나서? 아뉘고요...ㅎㅎㅎㅎ
미국도 할로윈이 옛날 분위기가 느껴지질 않아요
더구나 주중인 오늘 목요일이 할로윈이고 보니 지난주말에 파티를 즐기고 오늘은 조용할것 같아요
좋은시월의 마지막밤이 되시길 바랍니다
세월의 빠름을 실감케 하는군요
11월의 첫날이 시작되였습니다
따뜻한 미소와 사랑 가득 나눌 수 있는
행복한 11월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저도 오늘 간단하게 할로윈에 대해 포스트했는데요.
전 이웃집 하나만 사진찍어 올렸는데 좀더 올릴 것 하는 아쉬움이 있는 것은 creamy님 블로그를 본 다음 느낀 것!
이제 시작하는 블로그와 카페라 타 블로거님들에게 배우고 있어요.
캐나다에 사시는creamy님
반가워요.
저는 라스베가스에 살고 있어요.
종종 글을 통해 뵙기를 바라며...
11월 새로운 달에도 행복한 시간들로 꽉 찬 시간 되시길...
외국에서만 볼 수 있는 풍경들인데...
우리나라에서도 할로윈 축제를 하더라구요.
좀 놀라웠어요~^^
캐나다 할로윈데이 풍경 잘 보고 갑니다
정말 추워보이니 더 무서워 보이네요.
캐나다엔 벌써 눈이 왔네요.
여긴 눈은 아직 없습니다. ^^
캐나다 할로윈데이 화려하네요..
전원에 사는 친구가 있어 매년 이맘때 조촐하게 축하 파티를 하기는 하는데
이것 만큼 화려하진 않아요..
덕분에 즐감하고 간답니다.^^
현관 문앞에 인형을 참 재미있는 풍경이에요.
해골이 많은 것 같은데요.
이곳엔 눈이 벌써 이렇게 쌓였네요.
creamy님 정겨운 풍경 따뜻한 시간 보내세요~
할로윈풍경 넘 재미있네요...^^
음악처럼 흐르는 행복


사람은 좋아하고 만남을 그리워하며
작은 책 갈피에 끼워 놓은
예쁜 사연을 사랑하고

살아있어 숨소리에 감사하며
커다란 머그잔에 담긴 커피 향처럼
향기로운 아침이 행복합니다.

어디서 끝이 날지 모르는 여정의 길에
이야기 할 수 있는 사람이 있어서 좋고

말이 통하고 생각이 같고
눈빛 하나로 마음을 읽어주는
좋은 친구가 있어 행복합니다.

녹슬어가는 인생에
사랑받는 축복으로
고마운 사람들과 함께하는
음악처럼 흐르는 하루가
참 행복합니다.

- 좋은 글 중에서 -
┃∴∴┣┓ 향기좋은 coffee 한잔과 함께
┃∴∴┃♡ 아름다운 사랑 꽃피우는
┗━━┛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신기한 풍경이네요..^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