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과 나무

보배 2010. 6. 4. 15:10

 

마당을 가꾸는 일에 아무것도 모르던 내가

8년 동안 열심히 공들여 번진

야생화들이 있는 우리 집 정원이에요.

 좋아하는 패랭이꽃과 석죽이랍니다

모든 꽃들은 다 아름답지만...

 그래도 저는 작은 꽃들을 좋아하나 봐요

 

얘는 독일 붓꽃인데요

처음에 5개였던 꽃이 이렇게 풍성해졌네요

 

개량 제라륨이라고 하는데  

허브 종류라서 냄새도 조금 강해요

 

바위틈의 귀여운 좀 씀바귀들은

마치 노란 병아리 떼 같아요~

 

생명을 돌본다는 것은 신기하면서도

즐거운 일이죠

 


정원이 참아름 답네요
꽃들의 합창이 들리는것 같네요......!!
찿아주셔서 반갑습니다^^
우리집 마당은 언제나 봐도 아름다워<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꽃 구경 잘 했습니다
권사님~
수고 많으시네요
함안에서 ^^
ㅎㅎ목사님~~언제 또 오셔서
이리 반가운 흔적을 남기셨나요^^
고맙습니다아~~~

내일 모든 교우들과 성령충만하고
은헤로운 예배가 되기를
간절히 기도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