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

보배 2022. 5. 16. 18:04

요즘 이사를 앞두고

사랑하는 언니들이 서로 밥을 사주려 하니

ㅋㅋㅋ 더욱 살이 찌는 것 같아요

 

점심에는 남편의 지인분들과 

 주꾸미 철판볶음과 들깨 옹심이를 먹어서

배가 다 꺼지지도 않았는데...ㅠㅠ

 

박 여사님과 영미 언니가 저녁을 사준다며

코다리를 좋아하는 보배를 위해서

제일 맛있다는 양지 신코다리네로 데리고 가셨어요

 

와우~~ 숲세권이 시원하게 펼쳐진

뷰가 멋진데요

 

ㅎㅎ우리 박 여사님은 신코다리네는

다른 집과는 맛이 다르답니다

 

 

코다리 조림 대자를 주문하신 뒤에

먹는 법을 알려주시는데요

 

반찬은 셀프로 가져다 먹는데요

음료수도 가져다 먹으면 서비스로 준다고 하시네요

 

부드럽고 야들야들하고 바삭한 김 위에

코다리와 콩나물을 얹어서 

조림 국물과 함께 먹으면 아주 맛난 별미라고 ~~~~

 

 양념 간이 잘 밴 코다리가 정말 맛나고요

부드러운 무도 입에서 살살 녹는데

좋은 분들과 함께 먹으니 행복하고 더 맛나더라고요

 

ㅋㅋㅋ그래서 이렇게 깨끗하게 ~~~~~

정말 맛나게 잘 먹었습니다

 

사장님도 친절하셨어요

 

양지 장례식장 맞은편에 있는데요

안으로 조금 들어가야 합니다

 

주차장은 아주 넓습니다

 

집에 와서도 둥근 보름달을 보니

마음이 더 센티해집니다요

헤어지는 날이 점점 다가오니 슬픈 마음이 들어요

 

보배가 다시 사암리에 돌아올 때까지

 좋아하고 사랑하는 모든 분들이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기를 하나님께 기도합니다

ㅋㅋㅋ,,, 코다리조림 먹고 싶어집니다.
조만간 제가 애정하는
코다리조림집으로 먹으러 가야겠어요.ㅎㅎ
ㅎㅎ어디에 또 코다리 맛집이 있나보네요
드시고 블로그에 올려주세요
저도 코다리조림 엄청 좋아하거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