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 2022년 06월

21

에따 러시아 전쟁 와중에 '반푸틴' 야권 인사 나발니는 험한 교도소로 이감되고, 대변인은 징역형..

푸틴 대통령의 정적으로 꼽히는 야권 운동가 알렉세이 나발니가 가혹한 수감생활이 예상되는 최고 보안 시설의 교도소로 이감된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우크라이나 전쟁의 영향으로 그의 이감은 국제사회에서 큰 이목을 끌지 못하고 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나발니는 그동안 수감생활을 해온 블라디미르주(州) 포크로프 교도소에서 멜레호보 교도소로 14일 이감됐다. 포크로프 교도소는 블라디미르주에 있는 일반 교도소이지만, 멜레호보 교도소는 수용자들을 가장 엄격하게 관리하는 최고 보안 시설의 교도소다. 나발니, 가혹한 수감 체제의 블라디미르주 멜레호보 IK-6 교도소로 이감/얀덱스 캡처 수갑을 차고 법정에 나온 나발니/사진출처:인스타그램 그의 이감은 지난 3월 모스크바 레포르토보 구역 법원이 나발니에게 징역 9년을 선고..

21 2022년 06월

21

21 2022년 06월

21

키르기즈스탄 비슈케크에 대한민국 경찰이 떴다

비슈케크경찰은 22일,대한민국 경찰청 인터폴 국제공조과장인 강기택 총경과 CIS공조협력관 김세민 경위,이수민 경위 일행들과 만나 인터폴을 통한 양국 사법당국의 상호협력에 관해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강기택 총경은 범죄를 저지른 범인은 다른나라 영토에 숨어있다하더라도 반드시 체포되어 재판을 받아야 한다며 수배자를 식별하기 위한 양국의 사법당국과 경찰 협력에 관해 논의했으며 이 자리에는 주키한국대사관 박기석 영사가 배석했다. 한편 비쉬케크 경찰은 수도를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들의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관광경찰이 4년 전에 만들어졌으며 긍정적인 측면이 입증되었다고 말하며 현재 비슈케크시에는 100개 이상의 여행사가 있으며, 이곳에서 들어오는 관광객에 대한 정보를 교환하며 관광경찰은 외국어에 능통하며 도착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