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님 오시는 발자국 소리 *

성경의 예언과 예수님의 재림의 징조와 분별, 한반도 정세 관련 자료 총모음!

휴거가 7년 환란 전에 일어나야 하는 이유!

댓글 0

첫추수 '휴거'   

2017. 4. 22.

다니엘의 기록에 의하면

환란의 기간은 한 이레(7년)가 될 것이다.


"그가 장차 많은 사람들과 더불어

한 이레 동안의 언약을 굳게 맺고" (단 9:27)


사도요한의 기록에 의하면

7년이라는 말 대신 1260일, 42달,

한때 두때 반때로 표현하는데

1260일은 두 증인의 활동기간,

유대인의 보호기간을 상징하고

42달은 적그리스도의 활동기간을 뜻하는데

두 개의 3년반을 합하면 7년이 된다.


그러므로 환란 기간은 7년이다.


다니엘의 70이레 예언은

기름 부은 자가 69이레에 성취된 후

마지막 한 이레는 보류(pending)된 채 남아 있다.


69이레와 한 이레 사이의 간극이 있고,

간극에 이방인의 교회시대가 삽입되었는데,

이방인의 시대가 종료되면,

보류된 유대인의 한 이레가 다시 가동된다.


그러므로 유대인의 마지막 한 이레가

다시 가동되기 위해서는 이방인의 교회시대가 끝나야 한다.


그런데 한 이레는 7년이므로,

이는 7년환란을 의미하고,

교회시대는 7년환란 전에 종료되어야 한다.


이는 교회의 휴거 사건과 함께

이방인의 교회시대가 종료되어야 함을 의미한다.



교회의 휴거는 7년 환란전에 일어나야 한다.


만약 교회의 휴거가 환란 중에 일어나면,

유대인의 마지막 한 이레는

7년에 미치지 못하는 결과를 가져온다.


두 증인은 7년 환란기 전 3년반 동안

이스라엘에서 활동하는데

이는 이방인의 시대가 끝났음을 의미한다.


12지파가 환란 전에 보호받는 인침을 받고,

후 1260일간 광야에서 보호를 받는다.


계시록 7장부터는 교회라는 말 대신

유대인들이 등장하는 것이 그 이유다.


그런데 그리스도인은

죽은 자의 부활이 확실하게 일어날 것으로 믿는 것처럼,

성도들이 산채로 신령한 몸으로 변형될 것이란

사실을 실제적으로 믿는 것 같지는 않다.


휴거가 있을지 없을지 관심이 없다는 증거는

준비하지 않고 있는 것을 보면 알 수 있다.


오직 지혜있는 자는 깨달으리라(단 12:10).


다니엘의 예언에 의하면,

말일에 지혜있는 자는 깨달아서 알게 된다고 했다.


깨달아야 할 것은 무엇인가?


많은 사람이 연단을 받아

스스로 정결하게 하며 희게 할 것이다.


1. 많은 사람

2. 연단을 받는다.

3. 정결하게 자신을 준비한다 (신부단장)


노아의 때와 같다.


1. 죄가 관영했다

2. 120년간 방주를 준비했다.

3. 가족이 함께 구원을 받았다.


10처녀의 비유


1. 미련한 처녀들은 끝까지 인내하지 못했다.

그들은 다시 오심의 지연성에 포기했고,

무디어져서 끝까지 준비하는데 실패했다.


2. 슬기로운 처녀들은 주님이 오실 때까지

인내하며 등불과 기름을 준비했다.


결혼식에 초대받은 손님들


1. 아들을 위해 혼인잔치를 베푼

왕의 초청에 많은 사람들이 거절하였다.


2. 결혼식에 참석하려고 왔던 일부 손님 중에

예복을 준비하지 못한 사람은 쫓겨났다.


너희도 준비하고 있어라.

생각하지 않은 때에 인자가 올 것이다.


다니엘이 기록한 지혜있는 자가 깨달은 것은

때를 깨닫고 준비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그것은 예복, 성령의 기름, 정결함, 가족구원이다.


지혜있는 자와 미련한 자가 갈리게 만드는 것은

휴거가 언제 일어날 지 깨닫지 못한 사실에 대해

처신하는 방식의 차이 때문이다.


무화과나무의 비유를 배워라.

무화과나무에 집중해야 하는 것은 주의 명령이다.


가지가 연해지고 잎사귀를 내면 여름이 가까워진다.


무화과 나무의 비유는

그 날과 그 시를 아는 것처럼

아주 정확한 때를 알려주지는 않는다.


헬라어의 '그레고레이테'는

깨어 있다의 단어로,

이는 정신을 바짝 차려서

주님의 다시 오심에 대비하라는 의미다.


에녹의 300년 동행,

노아의 120년 방주 준비는

인내의 한계를 테스트해서

금같은 신부들만 선별하는 기준이다.


밭은 매일 가꾸지 않으면 잡초가 무성해진다.


인본주의, 세속주의, 타락한 바벨론의 문명에 저항하며

성별의 삶을 사는 것은 거룩한 성 새예루살렘 성에

들어갈 자격을 얻는 것을 의미한다.


신부가 사랑, 친밀감, 사모함, 정결함, 신뢰,

예복을 준비하는 것은 허니문 기간이다.


그레고레이테! 마라나타!



출처: 카이로스 / ars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