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란편지

................. 그 "엄마들"이 지어준 이름

12 2022년 01월

12

내가 만난 세상 나이 충격

2014년 여름의 일이었으니 또 몇 년이 지나갔네요. '사랑의 음악회 특별무료초대권'이 사무실 엘리베이터 안에 꽂혀 있는 걸 보고 얼른 한 장 거머쥐었고 자리에 앉자마자 살펴보았습니다. 이런!..... 유의사항 첫 번째가 "27세 이상 65세 이하"여서 나는 오래전에 이미 '자격 미달'이 되어 있었습니다. 아, 이런! 내가 어쩌다가 벌써..... 그다음부터는 궁색한 생각일 뿐이었습니다. 세종대학교 대양홀? 출입구를 지키는 사람이 일일이 신분증을 확인할까? 어금버금한 나이, 어금버금한 행색이면 "신분증을 가지고 오지 않았지만 지금 막 65세입니다"라고 해서 통과할 수 있지 않을까 싶기도 했습니다. 그렇지만 "어르신은 얼굴 검버섯만 봐도 칠십 세는 되는 것 같습니다" 하면 어떻게 하나? 구체적인 몇 가지 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