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여행

푸른하늘(여행) 2011. 1. 16. 15:43

                                       제주도 섭지코지

                                                 2011년 1월 오랜만 섭지코지를 방문하였다.

                                 정말 오랜만인데~~~너무도 많이 변한 모습에 깜짝놀랐다.

                     올인 이후 ~~~ 성당등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져, 신비감이 사라졌다고나 할까~~~

                                현대 리조트가 완공되고, 완전 테마파크로 변했다.

                                (어린이들은 좋아라 할지도/ 꼬마기차도 보인다 ㅋㅋ)

                               옛날 모습이 그리워,  하나씩 사라지는 모습에~~마음이 아프다.

                               그나마 다행인것은 9시 이전에 들어가면, 입장료를 내지 않아도 된다.

                                (9시부터 18시까지는 입장료를 내야 한다)

 < 섭지코지에서 바라본 성산일출봉 >

 

 

< 섭지코지에 있는 제단 > 

 

 

< 갈대밭이나, 정리되어 있는 길~~ 웬지 예전이 그립다 >

하하하 섭지코지 저도 가보앗습니다요 하하하
사진이 잘나오더군요
ㅎㅎㅎ
거기에있는 해가 맘에 드네여 그럼 6번으로 가겟습니다
사랑스런 아들 준혁이구나~~ㅋㅋ 섭지코지에서~~넘 춥다고!!!
담 제주에 가면!!! 사진 많이 찍자.
헉!!! 나는 해사진을 보았는데1!! 두번재로 보니가 해가 없다?1
참 내눈이 이제 숨이 멎을려고 하네(농담인거알죠푸른하늘씨~~~~~)
이것은 준혁인지!!!!!!! 영숙인지 헷갈리다~~음
사람은 늘 예전으로 돌아가고 싶은 간절함을 갖고 있는거 같아요
풍경도
매끄럽게 만져지지 않은 수더분한 옛날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