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집살이

댓글 64

우리집,집안일

2022. 7. 5.

 

 

된장 독을 사는데

작은 애는 업고

큰 애는 손을 잡고

갈 때는 버스를 탔지만

 

현대시장에서 만석동까지

된장 독을 머리에 이고 오는 길

머리에 인 장독 안에는

계란 한 줄 부추 한 단

그리고 어머니 좋아하는

간 조기 두 마리

 

업은 아이는 흔들어 대고

큰 아이는 빵빵 타자고 보채건만

아마 귀찮았을 거야

버스 몇 대가 못 본듯

그냥 지나간다

 

다섯 정거장을 그렇게 걸어

집으로 왔더니

왜 이제 오느냐고

한마디 하는 시어머니

시집살이가 이런 거지 뭐

나는 시어머니 되면 이렇게 안 할거야

 

  

 

 

 

 

 

1974년 공주 계룡에서

노당과 시몬스

신혼여행 둘째 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