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 2022년 05월

22

꽃,원예,영농 고추 영농 일기

2022,05,16 고추밭 고랑 부직포 깔고 ▼ 2022,05,20(금) 시몬스가 고추 줄을 치고 봄 가뭄에 타 들어가는 작물들을 보며 농부들은 속이 타건만 노당은 끄떡없이 이겨낸다 어떻게? 왜? 2022,04,22 노당이 미리 미리 준비한 "개울 물이 있으니까" 😊😊😊 ▼ 개울물을 품어 올리는 펌프를 가동하는 스위치만 누루면 되니까 😄😄 ▼ 마른 땅에 물기가 생기니 흡밀 하려고 나비가 날아든다. ▼ 2022,05,21,05:30 해는 아직도 동녘 산에 걸려 있건만 시몬스와 노당은 고추 밭으로 나간다. ▼ 시몬스는 고추 방아다리 밑 부분 훑어 모으고 ▼ 노당은 고추 포기마다 복합 비료를 주며 ▼ 07:30경 허기와 목 마름으로 지쳐 갈 때 우리 둘은 한병의 생수로 목을 축인다 ▼ 나물로 먹을 시몬스가 훑..

08 2021년 08월

08

꽃,원예,영농 바쁘다 바빠

남들이 부러워하는 박문규 정원의 고추가 너무 잘 커 오늘 5번째 줄을 매고자 어제 노끈 2 롤을 추가로 더 사 왔다. 시몬스가 머릿수건 동여매고 밭으로 나가면 노당도 따라 나간다. 8월 6일 금요일 아침 5시 반 시몬스는 5번째 고추 끈을 매 주고 (아래 사진은 4번째 끈을 맬 때 모습 지금은 고추가 너무 커 시몬스가 보이질 않는다) 5번째 끈을 묶은 후 모습 저 안에 어딘가에 시몬스가 있다. 그 시간 노당은 영근 토마토와 여주를 수확하여 깨끗한 물로 세척을 하고 세척이 끝난 여주는 시몬스가 출동하여 칼로 얇게 썰어 건조기에 넣고 건조를 시작했지요... 중간쯤 잘 안 보이는 곳에 있던 고추 3포기가 탄저병이 왔다 약을 약하게 줘서일까? 늦은 후회를 하면서 과감하게 뽑아 소각한다. (탄저병이 오면 아깝다고..

02 2021년 08월

02

20 2021년 07월

20

12 2021년 06월

12

꽃,원예,영농 바람불고 비오니...

6월 10일 한밤에 비오며 바람 몹시 불더니 6월 11일 새벽 박문규의 정원에 키 큰 접시꽃과 잘 크던 고추가 아작이 났다. 금년 고추 농사에 많은 희망을 걸었었는데... 6.25 때 난리는 난리도 아니다. 쓰러지고, 넘어지고 엉키고 부러지고... 하늘(?)이 왜 이래? 우~~ 씨~~~ 정말 못 참겠다... 그렇다고 낙담만 하고 있을 시몬스와 노당이 아니지 아침에 퇴근한 시몬스와 불이야 불이야 조반을 간단히 끝내고 밭으로 나가 노당은 고추 하나하나를 세우고 시몬스가 두 번째 줄을 매주 었다. 3시간을 이렇게 구부리고 일을 해서 그런가? 일 좀 했다고 6월 12일 (토) 오전 이 시간 알이 뱄는지 지금도 뻐근하다. 엉덩이에 파스를 한 장 붙였다.

06 2021년 06월

06

01 2021년 05월

01

일상 다반사 그 곳에 노당만 없었다

5월 1일 박문규의 정원이 고추 1400주를 심는 날 아침 수저 놓기 바쁘게 뒷집 아우님 고추 600주 심고 아랫집 아우님 댁에 1,000주를 심을 때 이 자리에 노당만 없었다. 무릎이 아직은 성치 않으니 무리하지 말고 조심하라고 했으니... 😷😷😷 남들 일 시켜 놓고 꿰맨 무릎을 소독하고자 명지병원을 찾아갔더니 무릎의 상태를 보신 정주원 정형외과 과장님께서 "박문규 씨는 청년이야" 라며 기분 좋게 실밥을 빼 주신다 "아~ 얼마나 개운 하던지.."😄😄😄 실밥을 빼고 불이야 불이야 집으로 달려와 보니 우리 집 고추 심기도 벌써 거의 다 끝나고 있었다. 이웃들과 협동하며 3집의 고추 심기 끝난 시간이 오전 10시 이제 우렁 쌈밥집으로 점심 먹으러 갈 시간이 기다려진다.

22 2021년 02월

22

29 2020년 08월

29

농산물 매점 2020 고춧 가루 가격

박문규의 정원에서 올해 생산한 고추를 시몬스와 노당이 세척하고 있습니다. 고추를 보시면 느낌이 오지요? 이것이 최 상품입니다. 고춧가루 가격이 심하게 올랐습니다. 전국적으로 긴 장마와 탄저병이 일시에 퍼져 예년보다 50% 정도 감산되었고 가격은 전년대비 최고 50% 더 비싸졌지요. 시중가가 저렴한 고춧가루는 일단 의심을 하십시오. 베트남산이나 중국산을 섞어서 빻는다는 설이 있습니다. 참고로 한마디 더 덧붙이면, 중국산등 수입 고추는 한국 상인이 현지의 농가에서 한국식 영농 방법으로 고추를 생산해 한국의 고추값을 고려해 수확하고 때에 맞추어 급하게 건조시킨 후 그대로 수입을 해 오는 것입니다. 이 고추가 잔류 농약 덩어리라고 매스컴이 알려 준 적이 있습니다. 그러거나 말거나 노당과 시몬스는 저독성 약이 약..

16 2020년 08월

16

꽃,원예,영농 예쁠줄 알았다.

8월 10일 봄에 얻어온 선인장 하나 이상하게 생긴 꽃망울이 나오길래 언제 필까? 하며 기다리고 기다렸다. 긴~ 장마 중에 이일 저일 가릴 것 없이 참깨 털고 여주 따서 말리고 고추 및 정원수(사과 복숭아, 배, 오이, 포도)에 약 뿌리고 바쁘긴 바빴다. 싱크대에서 물로 세척하고 손으로 얇게 썰어 말린다. 8월 14일. 지금 피는 중인가? 아닌가? 아차~! 어제 피었었구나. 밭일이 바쁘다 보니 너를 못 봐준 것은 미안하다만 그래도 그렇지 하루 정도 더 피어 있으면 어디 덧날까? 네가 고운 향기가 있더냐? 예쁘길 하더냐? 생긴 것은 불가사리 모양으로 못 생겨 같곤 누구 닮았는지? 고개를 들어라 네 속살 좀 보자. 불가사리가 따로 없구나.ㅉㅉㅉ 8월 15일 태극기를 게양하고 너의 안부를 묻는다. 花舞十日도 ..

05 2020년 05월

05

23 2019년 06월

23

02 2019년 06월

02

22 2019년 05월

22

14 2019년 04월

14

14 2018년 10월

14

18 2018년 05월

18

01 2017년 05월

01

29 2017년 04월

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