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 2022년 04월

18

17 2021년 12월

17

25 2021년 09월

25

일상 다반사 블로그를 한다는 것,

노당이 다른 블로거들의 활동을 보며 느끼는 점은 노당이 블로그를 한다는 것은 또 다른 취미? 아니야 말도 안 되는 취미로 봐야 한다. 왜냐고? 이렇게 취미가 별도로 있으면서 국궁, 활도 수월찬히 쏘고 승마와 크래이 사격도 단체에선 수준급이었다. 낚시, 그럼에도 일은 일 대로 하면서 사진 촬영도 좀 하잖아? (1985년 서울신문 월간 사진전 입상작품 "나녀목") 노당의 또 하나의 카메라 (달 분화구 촬영이 가능한 하이엔드 60 배율 카메라) 아니면? 그 어떤 자랑을 하는 것인지? (1969년 作 첫사랑을 그리워하는 자화상) 블로그를 하는 것은 또 다른 취미가 맞다. 먹고살겠다고 눈 코 못 뜨게 바쁘게 살면서 블로그를 할 시간이 있다는 것 그것이 놓을수 없는 멋진 취미지. 오늘부터 발코니 천정과 데크를 칠하..

23 2021년 06월

23

일상 다반사 피래미들~~~

6월 20일 날은 화창한데 할 일이 없어 오랜만에 근처 수로로 낚시를 나갔다. 8시 20분 낚시대를 담그고 10분쯤 기다린 주야장장 긴시간(?)이 흐르고 앗~~!!! 첫 입질~! 입질이 와 오랜만에 힘을 잔뜩 주고 채어 보니 에게게???~~ 크~~~ 부끄.... 하하하 건너 보이는 수초 속에선 팔뚝만 한 고기들이 뛰고 노는데 10시까지 피라미만 3마리 낚았다. 묵직한 월척은 언제쯤 나오려는가? 10시 반 낚싯대를 걷고 돌아왔다. 선조들이 힘들게 지켜온 삼천리 금수강산 대선판에 피라미 한마리가 "사람이 ...운운"하며 또 물을 흐린다... ㅉㅉㅉ Z. Z. Z..

23 2020년 11월

23

11 2020년 07월

11

21 2020년 04월

21

26 2019년 05월

26

06 2018년 05월

06

21 2018년 04월

21

16 2017년 12월

16

20 2017년 05월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