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 2021년 06월

09

내생각 조구기의 시간 이전 에

조구 기가 책을 냈다고 한다 책에는 진실이 있어야 하는데 "빠"들은 진실 이전에 따지지도 묻지도 않고 "조구 기의 시간"을 드려다 본다. 노당 8살 때 아랫동네 공동 수도에서 10 환에 물을 받아 지게에 지고 언덕길을 올라가는 모습 그전에 노당 큰 형부가 출간한 책 한 인간의 처절하고 진솔한 삶을 기술한 "박문규의 여정" 이 있다. 2013년에 발간했다. 그리고 누구에게도 당당하게 맞섰던 내가 바로 노당 큰 형부다. 그 누구도 반론을 제기할 수 없는 누구도 경험하지 못한 대한민국 최 밑바닥 인생을 끈질기게 살아온 박문규가 직접 쓰고 그린 책이다. 나(우리)는 전생에 조구 기 집안의 종이었거나 머슴은 아니었지만... 그땐 감히 고개 들고 올려다보지도 못했던 그런 누리끼리한 조구 기 같은 황금 수저가 있었고..

댓글 내생각 2021. 6. 9.

27 2019년 09월

27

18 2019년 09월

18

14 2019년 06월

14

07 2019년 05월

07

21 2019년 04월

21

20 2019년 04월

20

13 2019년 04월

13

05 2019년 04월

05

03 2019년 04월

03

31 2019년 03월

31

14 2019년 03월

14

12 2019년 03월

12

08 2017년 01월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