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 2021년 08월

08

꽃,원예,영농 바쁘다 바빠

남들이 부러워하는 박문규 정원의 고추가 너무 잘 커 오늘 5번째 줄을 매고자 어제 노끈 2 롤을 추가로 더 사 왔다. 시몬스가 머릿수건 동여매고 밭으로 나가면 노당도 따라 나간다. 8월 6일 금요일 아침 5시 반 시몬스는 5번째 고추 끈을 매 주고 (아래 사진은 4번째 끈을 맬 때 모습 지금은 고추가 너무 커 시몬스가 보이질 않는다) 5번째 끈을 묶은 후 모습 저 안에 어딘가에 시몬스가 있다. 그 시간 노당은 영근 토마토와 여주를 수확하여 깨끗한 물로 세척을 하고 세척이 끝난 여주는 시몬스가 출동하여 칼로 얇게 썰어 건조기에 넣고 건조를 시작했지요... 중간쯤 잘 안 보이는 곳에 있던 고추 3포기가 탄저병이 왔다 약을 약하게 줘서일까? 늦은 후회를 하면서 과감하게 뽑아 소각한다. (탄저병이 오면 아깝다고..

27 2021년 07월

27

06 2021년 06월

06

13 2019년 06월

13

01 2018년 06월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