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흙속의연꽃

모든 님들은 행복해지이다

분말 보이차를 보온병에

댓글 0

진흙속의연꽃

2021. 12. 28.

분말 보이차를 보온병에

 


보이차도 진화하는가. 분말 보이차도 있다. 뜨거운 물에 타마시는 것이다.

며칠전 김도이 선생 댁에 갔었다. 가면 으례히 차를 대접한다. 그날은 달랐다. 차 같은데 커피 마시는 것 같았다. 분말 보이차이었던 것이다.

보이차는 텀블러에 담겨 있었다. 들고 다니면서 마실 수 있는 것이라고 한다. 커피를 타서 들고 다니면서 마시는 것과 같다.

분말보이차 한곽을 선물 받았다. 보온병에 넣고 마셔야 한다. 집에는 크고 작은 보온병이 많다. 그 중에 작은 것을 일터에 가져다 놓았다.

 


오늘 하루일과를 보이차로 시작한다. 분말보이차 1그램을 보온병에 넣고 뜨거운 물을 붓는다. 차같기도 하고 커피 같기도 한 독특한 맛이 난다.

맛도 시기에 따라 변하는 것 같다. 믹스커피에서 원두커피로, 커피에서 녹차로, 그리고 분말차로 이행되었다. 그 다음은 무엇일까?

2021-12-28
담마다사 이병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