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흙속의연꽃

모든 님들은 행복해지이다

23 2021년 04월

23

진흙속의연꽃 담당자를 다루는 방법

담당자를 다루는 방법 일념돈탕진, 한생각도 순식간에 사라진다. 마치 산더미처럼 쌓인 마른 풀이 불을 붙이면 삽시간에 사라지는 것과 같다. 어제 그런 경험을 했다. 메일을 열어 보고 깜짝 놀랐다. 네고주문서가 왔는데 금액이 형편없이 적게 나왔다. 갑자기 마음이 급해졌다. 담당에게 전화 걸었으나 불통이었다. 메일에 재고(再考)해 줄 것을 요청하는 글을 올렸다. 그것도 안심이 되지 않아 문자메세지로 자초지종을 설명하며 또다시 재고를 요청했다. 큰 금액은 아니다. 그럼에도 허둥대는 모습을 보였다. 손해 본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어떤 일이 있어도 손해 보아서는 안된다는 마음이 깔려 있었던 것이다. 네고발주서를 적용하면 손해 볼 것이 뻔하다. 재료비 보다 더 낮은 금액으로 했을 때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는 것이다..

23 2021년 04월

23

진흙속의연꽃 이념의 노예가 되지말자

이념의 노예가 되지말자 입차문래막존지해, 불교인이라면 이 말을 한번쯤 들어 보았을 것이다. 이 문에 들어오거든 아는 것을 내려 놓으라는 것이다. 산사 입구 일주문에서도 볼 수 있고 법당 주련에서도 볼 수 있다. 입차문래막존지해(入此門來 莫存知解)는 초기경전에서도 발견된다. 상윳따니까야에 “빠무짠뚜 삿당”이라는 말이 그것이다. 이 말은 “자신의 신앙을 버려라!”라는 말이다. 좀더 세련된 말로 하면 “이데올로기를 버려라!”라는 말이다. 부처님은 왜 신앙을 버리라고 했을까? 그것은 기존 신앙을 가지고 있으면 장애가 되기 때문이다. 부처님은 사함빠띠 브라흐마의 청원으로 세상에 담마를 전하기로 했다. 그러나 처음에는 망설였다. 과연 이 진리를 세상사람들이 이해 할 수 있을 것인지 의문한 것이다. 부처님이 깨달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