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흙속의연꽃

모든 님들은 행복해지이다

13 2021년 12월

13

재가불교활동 검단산 우정의 산행

검단산 우정의 산행 다리가 뻐근하도록 걸었다. 빡세게 걸은 것이다. 영하에 가까운 날씨는 문제되지 않았다. 코로나 상황이 엄중하다고 해도 해야 할 것은 해야 한다. 오늘 검단산 산행을 했다. 산행공지가 떴다. 정진등산이라는 문구가 눈길을 끌었다. 산행도 정진이 될 수 있을까? 충분히 가능하다고 본다. 산행하는 것 자체가 인생길을 가는 것처럼 보였기 때문이다. 정평불 제1차 정진산행 모임이 12월 12일 있었다. 모두 여섯 명 모였다. 김광수, 최연, 박태동, 정재호, 김우헌 선생이 참여했다. 모두 산을 좋아하는 사람들이다. 주말마다 산행을 하고 때로 무박산행을 하는 등 산사나이들이 모인 것이다. 날씨는 추웠다. 손이 시릴 정도로 추웠다. 모자를 쓰지 않으면 견딜 수 없을 정도로 차가웠다. 모두들 단단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