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흙속의연꽃

모든 님들은 행복해지이다

30 2022년 06월

30

담마의 거울 굼실굼실 무섭게 흐르는 안양천을 보면서

굼실굼실 무섭게 흐르는 안양천을 보면서 비가 엄청나게 왔구나. 오늘 낮 집에 가는 길에 안양천을 건넜다. 집에 가서 밥먹기 위해서였다. 점심값도 아끼고 걷기운동도 된다. 어디까지 안양천일까? 구로에서도 안양천이라 하고 목동에서도 안양천이라고 한다. 안양에서 시작해서 안양천일까? 그런 것 같지 않다. 군포와 의왕에서 넘어오기 때문이다. 안양에 안양천이 있다. 내가 있는 곳은 정확하게 학의천과 만나는 쌍개울 안양천이다. 비산사거리 가까이에 있다. 평소 건너 다니던 징검다리는 물속에 잠겼다. 무지개다리에는 오물이 잔뜩 끼여 있다. 무지개다리가 범람하면 큰 비가 온 것이다. 어제부터 밤새도록 오늘까지 내렸으니 연 이틀 퍼 부은 것이다. 물살이 거세다. 흙탕물이 파도치며 쏜살같이 내려 간다. 휩쓸려가면 죽음을 면..

30 2022년 06월

30

진흙속의연꽃 생각나는 대로 보시하다 보니

생각나는 대로 보시하다 보니 6월도 끝자락이다. 일년 중에 절반이 지났다. 지금 부터는 급격하게 꺽어질 것이다. 마치 책을 읽을 때 반절이 넘어선 것과 같다. 책을 읽으면 읽을수록 남아 있는 부분은 얇아진다. 마찬가지로 지금부터 지나간 날보다 남아 있는 날이 점차 적어질 것이다. 월말이 되면 해야 하는 것들이 있다. 가장 먼저 계산서를 작성하는 것이다. 세금계산서를 말한다. 주거래 업체와 계산서 작성하는 문제로 인하여 신뢰를 잃은 바 있다. 실수를 했기 때문이다. 이번에는 실수하지 않고자 했다. 일이 완료 되면 명세표와 계산서를 작성해야 한다. 계산서는 국세청에 신고 되는 것이기 때문에 신중에 신중을 기해야 한다. 그래서 먼저 명세표를 작성해야 한다. 명세표를 작성하고 난 다음 최종적으로 계산서를 발행하..

30 2022년 06월

30

진흙속의연꽃 블로그를 플랫폼으로 활용하고자

블로그를 플랫폼으로 활용하고자 나에게 블로그는 어떤 것일까? 집과 같은 곳이다. 인터넷 공간의 가상의 집이다. 보통 홈페이지라고 말한다. 누구나 집이 있다. 돌아갈 집이 있기에 여행을 떠난다. 돌아갈 집이 없다면 동가숙서가숙하며 떠돌게 될 것이다. 현실에서 집도 있지만 인터넷에도 집이 있다. 나에게 있어서는 블로그가 나의 홈페이지이다. 블로그와 함께 한 세월이 17년 되었다. 2005년 블로그를 개설 했다. 그때 당시 블로그는 히트상품이었다. 새로운 개념의 플랫폼이 선보인 것이다. 그래서 2005년도에 히트상품으로 선정되었다. 블로그 만들기는 어렵지 않다. 포털에 회원으로 가입하면 클릭 몇 번으로 만들 수 있다. 그 다음부터는 자신이 하기 나름이다. 돌보고 가꾸고 하다 보면 멋진 집이 될 것이다. 마땅히..

29 2022년 06월

29

불교명상음악 이미우이 음악씨디 해설

이미우이 음악씨디 해설 불교음악 씨디 해설서를 만들었다. 어느 법우님이 요청해서 만든 것이다. 법우님에게 이미우이 씨디를 하나 선물했는데 내용을 알고 들으면 더 좋을 것이라고 했다. 이에 원하면 해설서를 보내 주겠다고 했다. 이미우이 음악씨디 해설서는 오래 전에 만들었다. 십년도 더 된 것 같다. 그러나 찾을 수 없다. 이에 다시 만들기로 했다. 어떻게 해설서를 만들어야 할까? 만드는 데는 문제가 없다. 블로그에 자료가 있기 때문이다. 2007년 이후 축적된 음악관련 자료를 활용하여 만들면 된다. 음악씨디에는 모두 11곡이 들어 있다. 11곡에 대한 원문을 소개하고 우리말 번역을 해 놓아야 한다. 여기에다 해설도 곁들였다. 블로그에 올린 글을 일부 가져와서 하나의 책을 만든 것이다. 2007년 이후 이미..

29 2022년 06월

29

진흙속의연꽃 제조업 로망스

제조업 로망스 이 세상에서 제일 쉬운 일은 무엇일까? 놀고 먹는 일이다. 누구나 할 수 있다. 그런데 세상에는 놀고 먹는 사람들이 너무 많다는 것이다. 어떤 이는 여행을 많이 다닌다. 사는 것이 여유 있기 때문일 것이다. 2013년 실크로드 순례 때 그런 사람들을 봤다. 두 부부팀이 그랬다. 한 부부팀은 나이가 거의 80이 되었다. 남자가 공무원으로 정년 퇴임 했다. 나이 든 노부부는 세계여행 다니는 것이 유일한 즐거움이었던 것 같다. 가다가다 더 이상 갈 데가 없어서 오지나 다름 없는 실크로드 여행을 한 것이다. 또 한 부부팀은 교육자출신이었다. 남자는 대학교수로 정년 퇴임 했고 여자는 고등학교 교사로 정년 퇴임 했다. 나중에 들어서 안 것이지만 두 사람의 연금을 합하면 7백만원이 넘는다고 했다. 그래..

29 2022년 06월

29

진흙속의연꽃 적극적이고 능동적인 삶의 방식이 일상이 되었을 때

적극적이고 능동적인 삶의 방식이 일상이 되었을 때 새벽시간이다. 새벽은 사색의 시간이다. 생각이 일어 났다가 흘러간다. 좋은 것도 있고 좋지 않은 것도 있다. 마음은 대상이 있어서 일어난다. 때로 마음이 마음의 대상이 될 때도 있다. 꿈에 왕따 당하는 꿈을 꾸었다. 오래 전의 일이다. 큰기업을 나와서 처음으로 사업을 했다. 자금을 모아서 회사를 하나 만든 것이다. 지금으로부터 30년 전의 일이다. 그가 대표이사를 맡았고 내가 이사를 맡았다. 처음에는 좋았다. 그러나 시간이 갈수록 긴장과 갈등의 나날이 되었다. 돈 문제 때문이다. 회사를 3년만에 그만 두었다. 손해가 컸다. 금전적 손실도 컸지만 정신적 손실도 컸다. 내것이 아니었다. 돈도 잃고 세월도 잃고 사람도 잃었다. 좀처럼 기억하고 싶지 않은 흑역사..

28 2022년 06월

28

담마의 거울 이혼한 전처 보듯 현상을 관찰하면

이혼한 전처 보듯 현상을 관찰하면 그 동안 너무 모르고 살았다. 맛지마니까야를 처음부터 읽어 보니 너무 모르고 살았던 것 같다. 인생을 살면서 모든 의문에 대한 답이 니까야에 있었음에도 모르고 산 것이다. 운명에 대한 것도 그렇다. 흔히 업장소멸이라는 말을 한다. 사고가 났을 때 "그만 하길 다행이다."라고 말한다. 더 나아가 "전생에 지은 업장이 소멸되었다."라고 말한다. 지금 겪고 있는 괴로움, 고통, 비탄, 슬픔이 전생 때문일 것이라고 말한다. 그래서 "내가 전생에 무슨 잘못을 했길래."라고 말한다. 과연 이 말은 불교적일까? 맛지마니까야 101번 경에 전생업보와 관련하여 다음과 같은 가르침이 있다. "수행승들이여, 뭇삶들이 전생에 지은 행위 때문에 즐거움이나 괴로움을 경험한다면, 지금 이와 같이 ..

28 2022년 06월

28

진흙속의연꽃 그래서 어쩌자는 건가?

그래서 어쩌자는 건가? 인터넷에 글을 쓰고 있다. 누구나 쓰는 것이다. 요즘에는 페이스북과 같은 에스엔에스에 열중한다. 어느 글이든지 버리지 않는다. 처음도 좋고 중간도 좋고 마지막도 좋은 형식과 내용을 갖춘 글을 서명과 함께 블로그에 동시에 등재한다. 나중에 책으로 낼 것을 염두에 두며 글을 쓴다. 나는 무엇을 위해 글을 쓰는가? 글을 쓰는 데는 목적이 있을 것이다. 술 취한 자처럼 횡설수설할 수 없다. 글은 논리이다. 논리가 갖추어지지 않은 글을 상상할 수 없다. 페이스북에서 글쓰기를 본다. 보고 나면 공감해 준다. 대개 '좋아요'이지만 상황에 따라 달리 한다. 거의 대부분 감각적인 것들이다. 사진이 들어가면 감각적인 것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시각적인 것이다. 때로 청각적인 것도 있다. 동영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