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준의 Bondstone

신동준의 글로벌 자산배분전략과 금리 이야기

점진적 듀레이션 확대

댓글 0

Bondstone

2009. 10. 27.

[Bond Focus] 점진적 듀레이션 확대

채권금리 중기고점은 2010년 1/4분기

 

국고3년 4.60% 이상에서는 금리상승시마다 분할매수 접근: 약 100bp의 금리인상 가능성이 선반영되어 있는 국고3년 4.60% 이상에서는 듀레이션을 BM 대비 Overweight으로 확대한다. 그러나 외화유동성 관련 불확실성과 예상을 넘어서는 펀더멘털 개선, 그리고 미국의 출구전략 논의와 같은 새로운 재료가 반영되기 시작한 만큼 중기고점이 형성될 것으로 예상되는 2010년 1/4분기까지는, 금리상승시마다 분할매수 관점에서 접근할 것을 권고한다. 중기고점은 약 4.85% 수준에서 형성될 것이다.

 

Curve 평탄화 진행 가운데 일시적인 Steepening 예상: 금리인상이 진행될 2010년의 yield curve는 꾸준하게 평탄화될 것이다. 그러나 새로운 재료의 반영으로 국고3년 금리가 4.60% 위로 상승하는 과정에서 2년 이상 curve는 일시적으로 가팔라질 것이다. 위기상황에서 크게 증가했던 국민연금의 국내채권투자 규모가 정상화되고 있고, WGBI 편입에 따른 평가시작 전 수요공백기인  2010년 1/4분기가 수급상으로도 고비가 될 것이다. 5/10년 스프레드는 55bp 이상 확대되기 어렵겠지만, 3/5년 스프레드 확대는 60bp까지 진행될 것이다.

 

외화유동성 규제 우려와 관련한 외국인의 원화자산 매도 가능성은 낮다: 외은지점의 외화유동성 규제설과 20일선 붕괴로 외국인의 대규모 매도가 나타나고 있는 국채선물시장과는 달리, 현물채권시장에서의 외국인은 꾸준하게 단기 재정거래에 나서고 있다. 원화강세 베팅 수요로 추정되는 국고3년물의 집중매수가 특징적이다. 보유잔고는 사상최고수준에 육박했다.

 

크레딧 스프레드 확대시 점진적 비중확대: 2009년 1/4분기까지 은행채 스프레드는 수급상 불안정한 흐름을 나타낼 것이다. 마찰적 요인에 의한 스프레드 확대시 장기물을 중심으로 은행채의 점진적인 비중확대를 권고한다. 발행압력이 확대될 것으로 예상되는 공사채는 은행채 및 회사채(AA-) 대비 상대적인 underperform을 예상한다.

 

 

_Bond Focus_091027.pdf

 

 

 

- 첨부파일

_Bond Focus_091027.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