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준의 Bondstone

신동준의 글로벌 자산배분전략과 금리 이야기

안전자산 선호, 글로벌 장기금리 하락과 커브 플래트닝

댓글 0

Asset Allocation

2011. 3. 24.

[東部策略] 해외채권 - 안전자산 선호, 글로벌 장기금리 하락과 커브 플래트닝

 

중동지역의 정정 불안과 고유가에 따른 경기둔화 우려, 그리고 남유럽 문제와 일본 대지진 등 굵직굵직한 이벤트들은 위험자산으로 향하던 글로벌 금융시장의 선호를 안전자산으로 바꿔 놓았다. 글로벌자금은 주식에서 채권으로, 신흥국에서 선진국으로 유입되었고, 채권시장 내에서도 하이일드에서 국채로, 금리인상의 영향권에 있는 단기채보다는 경기우려를 반영하여 장기채로 이동하였다. 우리나라에서도 외국인의 주식 순매도와 채권투자자금 감소가 나타났다. 중동지역의 정정불안은 여전하지만 남유럽 문제와 방사는 공포 우려가 감소하면서 안전자산 선호도 완화되고 있다. 공포감 완화와 인플레 우려는 중국, 인도 등 신흥국과 ECB, Fed등 선진국의 독자적인 통화정책 수행으로 이어질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해외채권 투자를 위한 국가별 채권투자 매력도를 점검해 본 결과, 매력도가 높은 국가들은 중국, 필리핀, 싱가포르, 한국, 멕시코, 말레이시아, 태국, 브라질 순이었다.

 



보고서 전문을 보시길 원하시면 자료보기를 클릭해주세요.자료보기 (21p)


110324_신동준_동부책략_해외채권.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