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속으로/이런 이야기가 좋아요

토함 2021. 6. 6. 23:15

노랑할미새(2021.06.04)
노랑할미새(2021.06.04)
노랑할미새(2021.06.04)

 

 

짧은 치마, 빨간 립스틱

긴 머리, 짧은 치마,
빨간 립스틱, 엄마는 스무 살에
나를 낳고 이십대가 없는 삶을 보냈다.
어쩌면 엄마에게 짧은 치마와 빨간 립스틱은
자유로운 젊음으로 대변되는, 엄마가
가지지 못한 것이자 로망이
아니었을까. 나에게도
그런 것이 있을까.
어떤 걸까.


- 박지현의《바람이 분다. 걸어야겠다》중에서 -

 

 

 

노랑할미새(2021.06.04)

 

<'노랑할미새 수컷' 이미지 보러가기> https://blog.daum.net/bori-yo/11290

 

[노랑할미새 수컷] 노랑할미새는 강, 계류, 저수지, 논 주변에 서식하며 곤충, 애벌레, 거미 등을

<'노랑할미새' 해설 바로가기> 100.daum.net/encyclopedia/view/120XX35400507 노랑할미새 극지방을 제외한 유라시아대륙 전역에서 번식하고, 겨울에는 인도, 동남아시아에서 뉴기니로 이동한다. 3아종으로

blog.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