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아티아,오스트리아이야기

댓글 2

나들이(국외)

2016. 7. 2.

  

                                                                   2번째 가 본 오스트리아  비인 성슈테판 성당

                                             왼쪽 외부벽 시커먼 자국이 좀 벗겨졌다. 다시 보니

                                             새로운 기분이 든다.

                                             세계 각국 사람들이 모여든 광장은 마치 인종박람회장 같다~~

 

                                   

 

 

                                                      이후부터는 크로아티아 아름다운 자연경관

                                         압권은 플리트피체 국립공원의 폭포수였는데 불행하게

                                         비가 와서 사진이 흐릿하게 나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