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ry of Gourmet

노영감 2018. 10. 31. 06:31
<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contents4view.css?ver=1.1.114" type="text/css"/><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theme4view.css?ver=1.1.114" type="text/css"/>

"초원의 집"양로원에 근무하시다가 근무연한이 되어 "지체장애인복지회"로 전근이 된 후 말가리다수녀님으로부터 협조요청이 왔다, 지체장애인 야외행사로 일년에 두 번씩 사직야구장 옆 론볼경기장에서 론볼 경기를 한다고 한다, 봉사정신이 투철하여 매울 여러 차례 봉사황동에 참가하고 있는 회원들과 가기로 했다, 처음 들어 보는 론볼경기에 대한 호기심도 발동했다,


세 시쯤 끝나는가 했더니 행사진행이 운영진의 뜻대로 잘 되지 않는다, 그렇지만 모두들 즐겁게 그리고 지원하는 분들의 협조로 어묵, 도시락, 순대, 강냉이 등 푸짐하고 먹고 마지막에는 경품 추첨까지 한다, 덕분에 필자도 하나 걸렸는데 꼭 필요했던 양말이 걸려서 생활에 보챔이 되었다, 부맛기 봉사자들과 수고하신 신부, 수녀 세 분을 모시고 장애인 사무실에서 가까운 채선당 장전점으로 발길이 이어졌다,


10분 거리 : 초원의집, 금정청소년수련원, 지체장애인복지회/ 걸어서

10분 거리 : 부산대학교, 남산동 정가네양곱창, 전포면옥, 꽃다림,



채선당 장전점

충남 천안 임산부 폭행  사건 때에는 전국의 채선당의 손님이 완전히 끊겼었다, 또, 전국민을 경악하게 만들었던 세월호와 메르스의 충격으로 요식업소들이 막대한 피해를 입었을 때에도 단골고객들의 변함없는 애정으로 잘 견뎌낸 업소가 바로 천사부부가 운영하는 채선당 장전점이다,


우리 카페에서는 이곳 사장부부를 천사부부라고 부른다, 힘든 식당을 운영하는 분치고는 인심이 너무 후한 분인 것같다, 10년 전부터 "초원의집" 양로원에 꾸준하게 지원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최저임금제가 실시된 이후는 어려워지고 있단다, 초원의 집 양로원에 매년 400포기 김장할 때 큰힘이 되어 주는 덕분에 가능하여 항상 고맙게 생각한다,


채선당이란?

오래 전 채선당의 의미가 어디서 유래하였는지 궁금한 적이 있었지만 묻지 않고 지나 갔었다, 그러던 어느 날 포스팅을 하면서 체인 본점 홈피를 검색하다가 발견했다, 채소가 신선한 집이라고 적혀 있었던 것 같다, 확실히 그렇게 느꼈음을 지금도 기억난다, 체인점인데도 육회도 신선했지만 채소 또한 항상 푸짐하면서도 싱싱했던 게 항상 떠 올랐었다,


모듬 샤브샤브

19,000 원/1인분, 2인분 이상 주문 가능,

푸짐한 해산물과 호주산 소고기 그리고 채선당만의 신선한 채소들이 가득하다, 버섯, 가래떡, 유부, 피쉬볼 등 다양하게 들어 있어서 풍미를 더하는 것 같다, 또한, 언제 먹어도 질리지 않는 나름의 비법이 두 가지 육수에서도 알 수 있다, 아이들을 데리고 가는 가족외식, 동료들과 같이 하는 단체회식에는 최고의 식당이라고 할 수 있겠다,


홍탕백탕

좌측 홍탕엔 육류를 넣고, 우측 백탕에 해물 종류들을 넣어서 끓인다, 사진에 '채선당'이라고 적힌 용기는 월남쌈이 들어 있다, 사진에는 레몬수가 보이지 않지만 같이 제공되며 수시로 교체 요청해도 잘 해 준다, 이곳 샤브 재료는 월남쌈과도 잘 어울린다,





샤브샤브

야채를 먼저 조금씩 넣어서 끓이는 게 좋다, 한꺼번에 많이 넣으면 끓는 속도가 많이 저하된다, 육수가 맛있게 우려낸 후 먹는게 좋은데 급하게 하면 제대로 맛을 즐기지 못할 수 있다,



너비아니,

너비아니란 얄팍하게 저며 갖은 양념을 하여 구운 쇠고기라고 어학사전에 설명되어 있다, 그래서 한 번씩 명칭 때문에 헷갈려한다, 육수가 팔팔 끓을 때 넣어서 같이 끓여서 먹는다,


칼국수와 볶음밥,

당근 또는 부추를 갈아 밀가루에 넣어 만든 칼국수는 볶음밥을 먹기 전에 육수를 보충한 후 넣어야 한다, 다 먹고 난 뒤 볶음밥을 재료를 넣어서 볶는다, 직접 하기가 어려우면 직원에게 부탁하면 된다,


고추잡채 납작군만두

5,000 원,

표면은 노릇노릇, 속은 매콤한 고추잡채로 가득 채운 것으로서 개당 1,000 원꼴이다, 모두 배가 불러서 더 이상 먹지 못하겠다고 하여 포장해서 가져 왔었다,



  •            
  •       ,
  • 상호 : 채선당 장전점

    주소 : 부산시 금정구 중앙대로 1685번길 7, [우] 46278, 부곡2동 235-1

    전번 : 051-582-4460

    영업 : 11:00 ~ 22:00

    휴무 : 명절 당일만 휴무

    주차 : 자체 주차장 무료 이용,

    비고 : ★부산맛집기행★ 회원증 제시시 현금 10% 카드 5% DC


    출처 : 전세계를 돌아 다니는 사자왕
    글쓴이 : 사자왕 원글보기
    메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