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노영감 2010. 8. 9. 13:12

어느 날 ◎가입 인사◎ 게시판에 등업 신청과 함께 홍보 글이 올라 오자 카페 룰에 의거 운영자가 삭제를 해 놓았더군요. 그래서 자세히 읽어 보니 제안 내용 자체가 어떻게 보면 황당하다고 생각되어서 해당자와 전화 통화를 하였습니다.

 

 그런데, 통화를 시작하다 보니 서로 바쁜 일이 생겨서 통화가 끊기는 일이 여러 번 생기자 어쩔 수 없이 찾아 가기로 하였습니다. 우리 카페 협력업체인 BNC제과점 옆 먹자골목 안 6층 건물 2층에 위치했는데 쉽게 눈에 뜨지 않더군요,

 

 메일을 보낸 [행복국수]님은 사장이 아니고 관리인이라고 소개를 하는데 사장인 건물주가 그 건물 자체를 회원제 카페로 운영할 의도로 먼저 시작한 것이 "행복국수" 식당이라고 하더군요, 저렴한 가격으로 젊은이들의 쉼터를 만들어 보겠다는 계획인 것 같습니다.

 

 이곳의 특징 하나는 [행복국수]님이 60년된 17가지 각종 재료로 만든 육수를 전수받아서 사용한다는 것과 또 한 가지는 국수를 끓여 주면 고객이 셀프 형태로 고명 등을 얹어서 먹어야 한다는 점입니다. 자, 그러면 우선 그 첫 단계로 시작된 "행복국수"가 어떤 곳인지 같이 둘러 볼까요?

 

 외관
 

  

 

 

우측 카운터에서 [행복국수]님이 60년된 17가지 각종 재료로 만든 육수에 국수를 말아서 제공합니다.

카운터 위에 보면 식대를 직접 넣을 수 있도록 돈통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주먹밥입니다.

 


행복국수
~ 2,500원

 


행복냉국수
~ 3,000원


비빔국수
~ 3,000원

 


많이 맵더군요. 먹으면 먹을수록 맵더군요, 주문시 미리 언급하면 달라 진다고 합니다.


냄비가 이중으로 되어 있는데 단순한 냄비를 손잡이가 달린 냄비 안에다 넣습니다.

 


원탁테이블에 앉아서 모르는 분들도 눈만 맞으면 대화를 나눌 수 있게 하는가 봅니다.

 


2,000원만 내면 오뎅을 직접 끓여서 먹을 수 있습니다.

 


 


이곳에서 술도 마실 수 있게 되는데 반주 정도만 가능하지 술집처럼 몇 병씩 마실 수는 없답니다.


와인잔도 보입니다. 아마 가져 가서 마실 수 있으리라 생각됩니다.

 


인터넷도 가능합니다. 그러나 스피드는 미국 어느 소도시에서 사용하는 것 같이 엄청 느립니다.

 


냄비 뚜껑에 사인을 받고 있군요.

 


좌측이 BNC 제과점이며, "이승학돈까스" 바로 옆 건물 2층입니다.

 


01

상호

 행복국수

02

전화 번호

 070-4069-6009

03

위치

 중구 광복동 BNC 제과점 옆 골목 안 약 15m 우측 6층 건물 2층

04

휴무일

 매주 일요일 휴무

05

영업시간

 오전 9시30분 ~ 저녁 10시 (Last Order)

06

크레디트 카드

 불가

07

주차장

 없음

08

비고

 

 

* [사자왕]의 포스팅은 가능한 많은 사진을 게재하며, 정보 제공 차원이므로 판단은 바로 여러분의 몫입니다.

감미로운 맛을 느끼실려면 ~ ~> 여기를 클릭하세

 [사자왕]의 포스팅은 스크랩만 허용합니다. 복사는 불허하는 점 양해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출처 : ★부산 맛집기행★
글쓴이 : 사자왕 원글보기
메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