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야의 지구촌 트레킹 일기

진정한 여행은 새로운 풍경을 보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시야를 갖는 것이다.

26 2020년 10월

26

국내산행/지리산 무모했던 무박당일 지리산 성중종주(성삼재~중산리)

지리산 종주!! 드디어 간다. 그 동안 몇번이나 계획했다 미루기를 반복했던가? 산불방지 기간의 입산금지가 풀리고 나니 이번엔 코로나로 인해 대피소가 폐쇄되더니 또 다시 장마철 집중호우로 입산통제, 그리고 코로나 재확산에 이어 태풍까지... 미루고 또 미루기를 반복하다가 결국엔 무박 당일종주를 감행하기에 이른다. 1박 2일 정도면 딱 좋을 듯한데 대피소가 폐쇄되었으니 딱히 방법이 없다. 새벽 4시부터 산을 오르기 시작해서 당일에 33.6km를 걸어야 하는 산행길이 살짝 부담스러운게 사실이다. 특히나... 산의 조망이나 경관을 즐길 마음의 여유도 없이 결국은 인내와 체력테스트가 되어 버릴 거라는 걸 뻔히 알면서도 감행하는 건 나의 오기인지 객기인지...^^ 성삼재에서 산을 오르기 시작한지 40분쯤 지나 노고..

08 2020년 02월

08

20 2019년 10월

20

26 2018년 09월

26

27 2017년 01월

27

05 2016년 02월

05

02 2016년 01월

02

22 2015년 12월

22

30 2015년 09월

30

01 2015년 09월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