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술/맨손무술과 격투기

촛불하나 2008. 9. 19. 13:39
<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contents4view.css?ver=1.1.95" type="text/css"/><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theme4view.css?ver=1.1.95" type="text/css"/>

https://www.youtube.com/watch?v=uelw3miy_ig&feature=related

 

이번에는 잽을 받아치는 요령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들어가기전에 자세의 중요성에 대해 다시한번 언급하기로 하죠, 당신의 왼발이 얼굴의 앞에 있고 뒷발과 앞발이 적절한 각도로 몸의 균형을 잡습니다, 이러한 자세를 항상유지해야하는 이유는 당신의 기술이 효과적이게 하기 위해서죠.

 

이러한 자세에서 (상대의 잽에대해)먼저 결정지어야 할것은 막을것이냐 혹은 피할것이냐겠죠.

 

막을 경우를 먼저 봅시다.

 

제가 잽을 던지면 데이빗은 아마도 자신의 오른손으로 그것을 막을겁니다.

 

이것에 대한 카운터펀치중 하나는 왼손잽입니다. 보시죠, 막고 때리는 동작은 즉각적으로 이어져야합니다.

 

이것이 상대의 잽에대한 기본적이고 재빠른 받아치기가 됩니다.

 

여기서 데이빗은 제 왼손잽에 대해 원-투로 반격할 수 있습니다. 상대가 잽을 치기를 기다렸다가 잽을 블록하고 빵빵~! 이것은 거의 동시에 일어나는 연속동작입니다. 상대의 공겨을 막고원투를 뻗는 동작은 즉각적으로 이루어 져야 합니다. 효과적으로 사용되기위해선 매우 엄격한 단련이 필요합니다.

 

또한 당신의 스피드가 충분하다면 원-투-쓰리의 컴비네이션으로 반격을 가할 수도 잇을것입니다. 특히 한방으로 치고들어오는 습성을 가진 상대와 대전할 때라면 상대의 이러한 단발을 막아내고 삼연타로 갚아줄 수 잇겠죠.

 

가능하면 (상대의 공격을 차단한 이후에서)빠른지점에서 나가것이 카운터의 핵심입니다. 복싱에서 자주 말하죠, 상대를 미스하게 만들라, 그리고 상대가 댓가를 지불하게 해라 라구요, 이것이 바로 정확하게 그렇게 하는것입니다.

 

다음은 피하고 받아치는 방식을 봅시다.

 

먼저 슬립에대해 여러분이 명심해야할 부분은 언제나 상대주먹의 바깥쪽으로 빠져나가도록 노력해야한다는거죠.

 

제 잽에대해 데이빗은 바깥쪽으로 슬립합니다, 이유는 바깥쪽으로 피하는것이 안전하기 때문인데 보세요,

 

상대의 왼손은 이미 나와있고 오른손은 자신의 왼손에 막혀있죠.

 

이 피하고 받아치는 동작은 앞서 배운 블록하고 받아치는것에 비해 즉각적이지 않습니다,  피하고-받아치는 두 동작의 연계때문인데요, 바깥쪽으로 슬립하고 상대의 레프트가 돌아가는 타이밍에 라이트로 받아치는것입니다.

 

슬립하고 받아칩니다. 보세요 슬립하고 상대의 왼손이 돌아가는것을 따라가면서 받아칩니다.

 

저는 그리고 공격을 왼쪽에서 끝내는것을 좋아한다고 말씀드렸죠? 여기서도 적용시켜봅시다.

 

피하고 라이트로 받아치고-레프트로 연결합니다. (반복)

 

다음은 스텝을 밟으면서 슬립하고 받아치는 것을 공부해봅시다. 스텝을 상대의 왼쪽으로 밟으면서 슬립을 시킬경우 상대의 라이트로부터 좀더 멀어지게 됩니다.좀더 안전한 위치를 슬립하면서 확보하는것이죠.

 

이 방식이 상대의 잽에 대항하기에 가장 적절할것입니다.

 

정리해보죠,

 

상대의 왼손을 내오른손으로 막고 내 왼손으로 즉각 반격합니다. 원투로 원투 쓰리로 반격해봅니다.

 

슬립하고 상대의 왼손이 돌아가는것을 따라가며 오른손으로 받아칩니다. 오른손에서 왼손훅으로 이어지는 콤보로도 시도해봅시다.

 

사이드스텝을 동반한 슬립으로 상대의 오른손에서 멀어지며 받아칩니다. 라이트에서 레프트 훅으로 이어지는 콤로도 받아쳐봅시다.

 

*이 두사람의 복싱강좌 최신판에선 데이빗이 성장한 모습으로 등장합니다. 이때만해도 매우 귀여웠는데 최신판에선 더이상 그렇지 않네요. ㅎㅎㅎ 하여간에 데이빗은 성장과정에서 캐나다 국내챔피언을 두번 지냈다고 하는군용.

(해당 동영상-플래시 7.0 이상 필요)

http://www.rivalboxing.com/e/tip7-e.html

 

 

 

출처 : 사나이 가는 길
글쓴이 : 이용수 원글보기
메모 :

 
 
 

무술/맨손무술과 격투기

촛불하나 2008. 9. 19. 13:38
<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contents4view.css?ver=1.1.95" type="text/css"/><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theme4view.css?ver=1.1.95" type="text/css"/>

https://www.youtube.com/watch?v=4wyX-IeTxFk&feature=related

 

이번엔 어퍼컷에 대한 방어법을 알아봅시다, 어퍼컷을 방어하는것은 다소 난해할 수 잇습니다.

 

어퍼컷은 보통 인사이드(접근전)에서 나오게 되죠 그리고 접근전에선 맞을것이라 에상하지 못한 공격에도 당하게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데이빗은 이렇게 근접한 상황에서 제 턱에 어퍼컷을 넣으려 할것입니다.

 

저는 여기서 데이빗의 어퍼컷을 잡아냅니다, 턱의 바로 아래에서요. 데이빗의 오른쪽 어퍼를 제 오른손으로 막습니다.

 

막는것 자체는 좀 어려워 지지만 왼손으로도 막을 수 있습니다. 막은후에 왼손훅으로 반격이 가능합니다.

 

왼손을 쓸때는 오른쪽으로 막을때에 비헤 안전합니다. 대신 오른손으로 막으면 왼손으로 즉각적인 반격이 가능한 반면 상대의 레프트에 노출이 되게 되죠. (*후에 카운터에 대해 알아 보면서 다시 언급하게 될것입니다)

 

이정도가 인사이드에서의 어퍼를 방어하는 기본적인 방식이구요, 만약 아웃사이드에서라면, 상대가 어퍼를 치는 경우는 많지않을것이며 만약 이것에 맞았다면 그것은 당신의 실책이라 할 수 있습니다. 아웃사이드에서 날아오는 어퍼에는 맞지 않아야 하는거죠.

 

인사이드에서 바른자세로 커버링을 확실히 해서 상대의 어퍼에 적절히 대응하도록 합시다.

 

 

 

 

 

출처 : 사나이 가는 길
글쓴이 : 이용수 원글보기
메모 :

 
 
 

무술/맨손무술과 격투기

촛불하나 2008. 9. 19. 13:38
<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contents4view.css?ver=1.1.95" type="text/css"/><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theme4view.css?ver=1.1.95" type="text/css"/>

https://www.youtube.com/watch?v=HJqGNYOHnUc&feature=related

 

이번에는 레프트 훅의 방어법을 알아보죠, 이것 역시 방어하기 어려운 기법이긴 하지만 절절한 대처와 거리가 맞으면 방어해 낼 수 있습니다.

 

이렇게 이렇게 이렇게 막습니다, 이렇게 막고 숙여서 피합니다. 막고 숙이고 막고 숙이고.

 

데이빗이 이렇게 몸을 틀고 숙이고 하는과정에서 하체는 작용하지 않는것을 여러분들도 알 수 잇을겁니다. 몸은 하체와 상체가 각각 분리되어 각각의 필요한 동작을 독립적으로 수행해야 합니다. 하체는 이동과 상하운동, 그리고 상체는 전방위로 자유롭게 움직여야 하죠.

 

이러한 기능을 바탕으로 상대의 레프트훅에 대응할 수있습니다.

 

하단의 레프트를 캐치하고 안면으로 오는 레프트 훅을 롤 언더(숙이면서 피합니다)

 

먼거리에서 당신의 잽을 커트한 상대가 롱훅을 날려올때도 기본자세를 유지하면서 막아냅니다. 만약 상대가 더블을 걸어올때는 숙이면서 피해줍니다.

 

상대가 레프트훅에 능숙하다해도 이 기법에 대해 너무 걱정하지 십시오. 자신의 오른손 가드를 언제나 유지하면 문제 될것이 없습니다. 복부의 경우도 마찬가지이죠.

 

이것이 레프트훅에 대한 기본적인 대처법이엇습니다.

 

 

 

 

 

 

 

 

 

출처 : 사나이 가는 길
글쓴이 : 이용수 원글보기
메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