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cbacksun 2019. 2. 21. 17:40

























>

  

어쩌나 흐르는물이 고이면 썩어져가듯
움직임이 정지되면 마음에 잡초가 자라난다
상처받기 두려워 마음 가두어 놓고
잡초 무성히 키울 바에야 차라리
어울리는 세상에서 속마음 털어놓고
사는것이 좋을듯 하구나
들어야 할것은 듣기싫고
가지고 있는것 버리기 싫지만
마음은 한시간에 머믈러도
한곳에 갇혀있어도 아니 됩니다
매서운 바람이 마음한구석에
소용돌이를 일으켜 드러난 상처에 생채기를 만든다 해도
고통은 아픈만큼 줄 수 있는 자람이 있고
교훈이 있기에
마음 편한곳에 움직임이 정지되어서는 아니되옵니다
물은 흐르기 싫어도 흘러야 하고
흐르는 물은 파도를 만들듯
마음은 추함이 있어도 열려야 하고
아픔이 있어도 흘러야 합니다
마음의 고통은 공기처럼 소중하여
아픈 만큼 삶은 깊어지고
자란만큼 삶은 풍성해지고 편안해 집니다
그렇게 우리 모든사람들은 살아가요
그러노라면 큰일도 사그러들고
또한
우리들의 육신 또한 사그러들겠지요






<500" height="300" src="http://ssoonup.soge.net/swf/Johnny.swf"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p>


     tr>




















 

선생님께서  원하시는것이  어떤 것인지

 샹샹이되는데

그 사진이  어디에 있는지 1시간이나 찾아도  못찾았어요 .,,,,,,





























</














출처 : ♣ 이동활의 음악정원 ♣
글쓴이 : 쥬리앙 원글보기
메모 :

 
 
 

카테고리 없음

cbacksun 2019. 2. 21. 15:48

 

  Chopin "Nocturne No.7&8" Arthur Rubinstein


출처 : ♣ 이동활의 음악정원 ♣
글쓴이 : Praha 원글보기
메모 :

 
 
 

카테고리 없음

cbacksun 2019. 2. 21. 15:45
Mozart, wolfgang Amadeus (1756-1791 Aust.) Mozart, Wolfgang Amadeus (1756-1791 Aust.)
의 터키 행진곡 (Piano Sonata No.11(K331))
Turkish march Piano Sonata No.11(K331)
를 감상하겠습니다.

그의 아버지 레오폴드는 잘쯔부르크 대사교의 궁정 음악가였는데 1762년에 그는 뮌헨과 비인 등지로 연주여행을 하여 절찬을 받았습니다. 다시 1763년부터 3년간 프랑스,영국,네덜란드 등지를 돌았으며 1767년부터 2년간은 비인으로, 1769년부터 3년간에 걸쳐 이탈리아를 3회나 연주 여행을 하였습니다. 그는 여행 지에 따라 새 지식을 배웠고 작곡 기법 등을 함께 습득 했습니다. 그리하여 그는 이탈리아적인 명랑한 면과 독일적인 건강한 화성에 고전파 시대의 중심이 될 만한 기량을 겸해 배웠던 것입니다.
1777년에 그는 만하임을 거쳐 파리에서도 배울 수 있었습니다. 그는 고향에서 한 때 교회의 오르가니스트와 궁정 악단의 악장으로 있었는데 1781년 25세 때 비인으로 가서 죽을 때까지 그곳에서 10년간 가난과 싸워 가면서 활약하였습니다.
그의 음악은 고귀한 기품을 지니고 있으며 단정하고 아름다워 동심에 찬 유희와 색채, 그리고 자연스럽게 흘러 내리는 창작력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러기에 그의 음악을 궁정 음악이라 부르는 이도 있습니다. 단정한 스타일, 많은 하아모니,간결한 수법을 겸해서 지니고 있습니다. 그의 말대로 멜로디는 음악의 엣센스라고 할 정도로 그의 선율은 아름답고 풍부합니다. 그러나 때로는 그의 음악의 밑바닥에는 한 줄기의 애수가 흐르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모짜르트의 음악은 하이든과 강한 대조를 보인다고 하지만 서로 영향을 주고 받은 것도 사실입니다.
그의 작품은 1000여 곡 가까운데 모두 모범이 될 만한 것이며 인류에게 귀중한 유산을 남겨 주었습니다. 그는 작곡의 중점을 오페라에 두었으나 교향곡,협주곡,실내악,미사곡 등 매우 광범한 작곡 활동을 하였습니다.

Turkish march Piano Sonata No.11(K331)

1) W.A. 모차르트가 작곡한 피아노소나타 제11번 가장조(K331) 제 3 악장의 속칭. 알레그레토 가단조, 4분의 2박자로 씌어진 이 악장은 당시 유행한 이국취미를 모방하여 <터키식의 론도(Rondo alla turca)>라는 표제를 붙였다. 독특한 선율과 리듬으로 오늘날에도 단독으로 연주될 만큼 사랑받고 있다.

2) L. 베토벤 작곡의 관현악곡(작품 113, 1811). 코체부 극본의 《아테네의 페허》를 위한 부수음악으로 서곡과 극중음악 중 제 4 곡이다. 피아노 독주용으로 편곡된 것이 유명하다.

곡목 해설

이 곡의 배경은 1812년에 베토벤이 헝가리 부다페스트에 새로 지어진 독일 극장으로부터 축제극 "아테네의 폐허"를 위하여 작곡해 줄 것을 의뢰받고 만든 곡이다. 서곡과 8개의 극음악을 작곡하였는데, 그 중 4번째의 곡으로 쓰여졌다. 또한,이 곡은 피아노를 위한 6개의 변주곡 작품 76의 주제 선율이기도 하다. 무겁지 않고 경쾌한선율이 돋보이는 곡으로서 리듬형이 러시아의 민요를 닮아 있다

이 곡은 제3악장이 터키 스타일로 쓰여져 있으며, 원곡에는 알라 투르카(터기풍)라고 쓰여져 있는데 당시 터키풍의 음악이 애호 되었기 때문에 이렇게 표시된 것 같다.



Turkish march


Turkish march Piano Sonata No.11(K331)
Mozart, Wolfgang Amadeus (1756-1791 Aust.)


u
출처 : ♣ 이동활의 음악정원 ♣
글쓴이 : 김 용 원글보기
메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