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내(Gaenea)

아름 다운 고향 개내

동죽(冬竹)/詩 佳川 유한아

댓글 7

유한아 시조집 방(제1.2집)

2020. 12. 31.


   
동죽(冬竹)/詩 佳川 유한아

서늘한 파란 바닷가 외로이 바라보며
푸르른 절개만큼 꿋꿋이 지켜내고
차가운 겨울 바람결 맞아가는 대나무

아무도 밟지 않은 깨끗한 눈 속에서
세상욕망 떨쳐내듯 고결하게 자리 잡은
조용한 선비처럼 말없이 시린밭 자리하네

멀리서 들려오는 선인들의 소리에
몸을 떨던 파도마져 잔잔해진 새벽빛
한번도 꿈쩍않던 동죽 여명속 눈을뜨네

--유한아 시조집 2집 
<꿈꾸듯 변해가는“항구의 계절”>중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