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내(Gaenea)

아름 다운 고향 개내

사람과 사람 사이의 간격 (영상글 첨부)

댓글 16

마음의 비타민 글[1]

2021. 5. 11.

 

♥사람과 사람 사이의 간격♥

 

사람들은 말한다,

사람 사이에 느껴지는 거리가 싫다고

 

.하지만 나는 사람과 사람사이에도

적당한 간격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사람에게는 저마다 오로지 혼자 가꾸어야 할

자기 세계가 있기 때문이다.

 

또한 떨어져 있어서 빈 채로 있는

그 여백으로 인해 서로 애틋하게 그리워 할 수 있게 된다.

 

구속하듯 구속하지 않는 것,

그것을 위해 서로 그리울 정도의 간격을 유지하는 일은

정말 사랑하는 사이일 수록 필요하다.

 

너무 가까이 다가가서 상처 주지 않는,

그러면서도 서로의 존재를 늘 느끼고 바라볼 수 있는

그 정도의 간격을 유지하는 지혜가 필요한 것이다.

 

나는 나무들이 올 곧게 잘 자라는데

필요한 이 간격을 "그리움의 간격"이라고 부른다.

 

서로의 체온을 느끼고 바라볼 수는 있지만

절대 간섭하거나 구속할 수 없는 거리,

그래서 서로 그리워할 수 밖에 없는 거리.

 

--우종영<나는 나무처럼 살고 싶다>중에서--

www.youtube.com/watch?v=_NeySK2pK7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