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내(Gaenea)

아름 다운 고향 개내

훌륭한 재상의 어머니(보낸날짜 : 21.05.14.금)

댓글 8

따뜻한 하루

2021. 5. 14.

훌륭한 재상의 어머니

조선 중엽 영의정을 지낸 홍서봉의 어머니 유 씨는
학식과 덕망이 뛰어나기로 유명했습니다.
어깨 너머로 글을 깨우쳤지만, 시문에도 능해
학식 있는 지식인도 그녀를 인정할
정도였습니다.

하지만, 홍서봉이 세 살 때 아버지가 돌아가시면서
어머니 유 씨가 어린 아들을 직접 가르쳤는데
아들이 이따금 학업을 게을리하는 눈치가 보이면
엄하게 훈계하며 회초리를 들었습니다.

"너는 불행하게도 어려서 아버지를 잃었다.
사람들은 아비 없이 자란 너를 버릇이 없다고 할 것이다.
나는 네가 그런 아들로 성장하는 것을
바라지 않는다."

그러고는 회초리를 비단 보자기에 싸서
장롱 속에 소중하게 간직했습니다.
그 이유로는 아들의 잘못을 바로잡는 물건인데
함부로 둘 수 없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유 씨는 아들에게 글을 가르칠 때마다
자신과 아들과의 사이에 병풍을 쳤습니다.
이를 본 마을 사람이 이상하게 여기자
유 씨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어미와 자식 사이는 아버지처럼 엄격할 수가 없는 법이오.
이 아이가 너무 영리해서 글을 잘 외는 것을 보면
나도 모르는 사이에 기쁨이 얼굴에 나타나게 되는데
그것이 자칫하면 아이에게 교만과 자만심을
길러 주겠기에 내 얼굴을 못 보게
하는 것이라오."

이런 비장하고도 엄한 어머니에게서 교육을 받은
홍서봉은 훗날 조선 중기의 문필에 뛰어난 문신이자,
영의정을 지내는 훌륭한 재상이 됩니다.

모든 부모님들은 자녀들을 위해서
어떤 훈육이 좋을지 매 순간 고민합니다.
칭찬을 자주 해 주어야 하는 것도 꼭 필요하지만
훈계 없는 교육은 지식을 가르칠 수는 있어도
인성과 인품은 가르칠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이 있습니다.
부모로서 자녀들에게 바른 모범이 보이는 것,
그것이 '최고의 교육' 아닐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