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내(Gaenea)

아름 다운 고향 개내

자녀의 팬(fan)이 되어주는 아버지(21.05.29 .토)

댓글 7

고도원의 아침편지

2021. 5. 29.

 모든 순례여정의 마무리는 산티아고 대성당에서
끝이 납니다. 멀리 보이는 대성당을 향해
마지막 순례를 합니다. 침묵을 지키면서,
그동안 걸어왔던 길들을 떠올리며, 한발 한발
발바닥에 마음을 집중하며 침묵명상으로
대성당을 향해 걸어갑니다

매주 토요일엔 독자가 쓴 아침편지를 배달해드립니다
오늘은 한창훈님께서 보내주신 아침편지입니다

 

자녀의 팬(fan)이 되어주는 아버지


조건없이 사랑을 주는 아버지란
자녀의 팬(fan)이 되어주는 사람이다.
자녀에게 있는 개성과 특성에 감탄하고
박수를 쳐주는 아버지를 말한다. 한마디로
아버지는 자녀에게 으뜸이자 가장 열렬하고 지속적인
최초의 팬이어야 한다. 팬은 점잖게 앉아 있는 사람이
아니다. 플래카드를 만들든, 고함을 지르든, 박수를 치든,
휘파람을 불든, 반드시 자신이 얼마나 상대를
얼마나 사랑하는지를 표현하는 사람이다.

- 한홍의《홈, 스위트 홈》중에서 -

* 유명 운동선수나 연예인은
그들을 열렬히 지지하는 팬들이 있습니다.
우리 자녀들에게는 아버지가 열렬한 팬이자
팬클럽의 대장이어야 합니다. 누구보다 그들을
처음부터 지금까지 옆에서 지켜보았고, 잘 알고,
그러므로 그들을 무조건 믿고 지지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부모는 아이들을 위해 플래카드도 만들고, 학교나 운동장이든
어디서든 그들을 위해 박수를 치면서 응원을 보내야 합니다.
낙심될 때도 그들은 팬의 지지를 믿고 앞으로 나갈 수 있고,
나중에 그들도 부모의 팬이 되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서로가 서로에게 팬이 됩니다.

 

좋은 글 올려주셔서
오늘 '독자가 쓰는 아침편지'에 선정되신
한창훈님께 감사와 축하의 인사를 드립니다.

- 고도원 유튜브 '책읽어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