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내(Gaenea)

아름 다운 고향 개내

살아가는데 익숙해졌다면(제2952호 | 2022.01.18.화)

댓글 9

일지희망편지

2022. 1. 18.

 

살아가는데 익숙해졌다면

살다 보면 어려울 때도 있고,
힘들 때도 있습니다.
그럴 때마다 자신을 잘 추스르며
씩씩하게 나아가려면
우리가 맞이하는 하루하루를
선물처럼 귀하게 여길 수 있어야 합니다.
나를 둘러싼 이 일들이
어떤 의미가 있을지, 성찰하며
감사한 마음으로 하루하루를 살아갑시다.
항상 반짝이는 눈으로
세상을 바라보는 어린 아이들처럼
삶에 대한 신비를 간직한 채
날마다 새 날을 맞으며 살아갑시다.

> 유튜브 <일지의 브레인 명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