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내(Gaenea)

아름 다운 고향 개내

16 2021년 01월

16

16 2021년 01월

16

따뜻한 하루 열매 맺는 땅 (21.01.16.토)

열매 맺는 땅 한 수도원에 자신의 지식만을 자랑하여 다른 이들에게 거만하다는 평을 받는 젊은 수도사가 있었습니다. 한 번은 원로 수도사가 정원에서 흙을 고르고 있었고 그곳을 지나던 젊은 수도사를 불러 세웠습니다. "이 단단한 흙 위에 물 좀 부어주겠나?" 젊은 수도사가 흙 위에 물을 부었습니다. 그러나 물은 땅에 스며들지 않고 양쪽으로 흘러가고 말았습니다. 원로 수도사는 옆에 있는 괭이를 들어 땅을 파고 흙덩어리를 깨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곤 부서진 흙을 모은 뒤 다시 한번 물을 부어보라고 말했습니다. 젊은 수도사는 부서진 흙 위로 다시 물을 부었고 그러자 물이 잘 스며들며 부서진 흙이 뭉쳐지기 시작했습니다. 그때 원로 수도사가 말했습니다. "이제야 흙에 물이 잘 스며드는구먼. 이렇게 해야 싹이 나고, 꽃..

16 2021년 01월

16

마음의 비타민 글[2] 수만번 들어도 기분 좋은 말들(진성 & 김다현 <님의 등불> MBN 201128 방송)

♥수만번 들어도 기분 좋은 말들♥ 살면서 우리가 해야 할 말은 "힘을 내세요"라는 말입니다 그 말을 들을 때 정말 힘이 나거든요 오늘 이 말을 꼭 해 보도록 하세요 그러면 당신도 힘을 얻게 될 테니까요 살면서 우리가 해야 할 말은 "용기를 잃지 마세요"라는 말입니다 그 말을 들을 때 정말 용기가 생겨나거든요 오늘 이 말을 꼭 속삭이세요 그러면 당신도 용기를 얻게 될 테니까요 살면서 우리가 해야 할 말은 "아름다워요"라는 말입니다 그 말을 들을 때 정말 따사롭고 환해 지거든요 오늘 이 말을 꼭 소근거리세요 그러면 당신도 아름다워지게 될 테니까요. 살면서 우리가 해야 할 말은 "감사합니다"라는 말입니다 그 말을 들을 때 정말 따사롭고 푸근해 지거든요 오늘 이 말을 꼭 또렷하게 해 보세요 그러면 당신도 감사를..

16 2021년 01월

16

농암(籠巖)최낙인 시인방(1.2 시집) 단 월 정(湍月庭)/詩 籠巖 최 낙 인

단 월 정(湍月庭)/詩 籠巖 최 낙 인 방태산이 포근히 감싸주고 내린천이 휘돌아 흐르는 곳 초옥엔 서기의 달빛이 가득한데 찬란한 별빛은 초롱꽃으로 피어난다 기화요초 만발한 향기로운 동산엔 산바람 강바람이 사랑을 속삭이고 두 정인네 가꾸어낸 여울목 텃밭엔 도타운 밀어들이 샛강처럼 흐른다 아! 여기 은하가 내려준 길복의 영지 가슴가슴 이어내는 피안의 단월정이여! 한결 정결(貞潔)하고 영원토록 번청(繁昌)하여라. --최낙인 제2시집 중에서-- ※단월정:강원도 인제군 상남면 내린천변 (필자 종매 최정희의 집) I Remember Spring - Robin Spielberg

16 2021년 01월

16

고도원의 아침편지 문이 열리는 날 (보낸날짜 : 21.01.16.,토)

이번 크리스마스의 휴식은 가족이 함께 라서 더 달콤합니다. 매주 토요일엔 독자가 쓴 아침편지를 배달해드립니다 오늘은 송미령님께서 보내주신 아침편지입니다 문이 열리는 날 고양이 따위 알게 뭐냐고 소리치는 목소리를 들을 때마다 나는 아직 고양이의 문이 열리지 않았던 나를 생각한다. 나에게 그랬듯 그들에게도 어느 날 문득 문이 열리는 날이 있을 것이다. 누군가에게는 내가 그 문을 열어주는 사람일지도 모른다. 그리고 문을 열어주는 사람에게는 무엇보다 기다리는 마음이 필요하다. - 무루의《이상하고 자유로운 할머니가 되고 싶어》중에서 - * 문이 열리지 않았을 때의 시선과 마음의 온도는 다릅니다. 문이 열렸을 때 그 문을 통해 만나는 것들이 삶에 중요한 시작점이 되기도 합니다. 그 문을 향해 오는 마음의 온도가 다..

16 2021년 01월

16

건강정보 몸에 '수분'이 부족하면 어떤 증상 나타날까?

몸에 '수분'이 부족하면 어떤 증상 나타날까? 서지민 객원기자 입력 2021. 01. 16. 11:02 댓글 56개 신체 70%가 물..부족하면 인체 기능 저하 당연해 (시사저널=서지민 객원기자) 사람의 몸의 70%가 수분이라고 한다. 이 중 1.5%만 잃어도 탈수 증상이 나타난다. 탈수 증상은 단순히 갈증만을 동반하는 것이 아니다. 탈수는 구취나 졸림 등을 유발하는데, 이런 증상이 자주 반복되면 만성 탈수일 수도 있다. 탈수의 정도가 심하면 인체가 정상적으로 기능을 하지 못하게 된다.현대인은 커피, 음료 등을 많이 마시며 상대적으로 물 섭취량이 적다. 의식적으로 물을 자주 마시지 않으면, 만성 탈수를 겪고 있을 가능성이 있다. 특히 위의 증상이 자주 나타난다면 그 가능성은 더욱 커진다. 물은 '만병통치..

댓글 건강정보 2021. 1.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