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내(Gaenea)

아름 다운 고향 개내

09 2021년 06월

09

마음의 비타민 글[1] 인생은 내일도 계속된다.(영상글 첨부)

♥ 인생은 내일도 계속된다.♥ 힘들면 잠시 나무 근처의 벤치에 앉아 숨을 고르자 고민해도 달라질게 없다면 딱 오늘까지만 고민하고 내일은 내일의 삶을 살자 꿈을 꾸어도 달라질게 없어도 그래도 내일부터 다시 꿈을 꾸자 웃음이 안 나온다고 해도 그래도 내일부터 그냥 이유없이 웃기로 하자 힘들다고 술로 지우려 하지 말고 아프다고 세상과 작별 할 생각 말고 일이 잘 풀리지 않는다고 사람을 원망하지말고 위기가 닥쳤다고 짜증 내지 말고, 그러려니 하자. 좋지 않은 일은 심플하게 생각하고 좋은 일은 길고 복잡하게 자꾸 끄집어내자. 힘을 내자 우리 모두 후회없이 부딪치자 두렵지만 이겨내자 인생은 다행히 내일도 계속된다. --김현태

09 2021년 06월

09

따뜻한 하루 배려는 인격의 옷 (21.06.09.수)

배려는 인격의 옷 조선 후기 부정한 관리를 적발한 암행어사로 이름이 높은 문신 정치가였던 박문수의 일화 중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입니다. 한 번은 친척 집에 잔치가 있어 밤을 새웠다가 다음날 일어나서 세수를 하기 위해 박문수는 밖으로 나왔습니다. 그러자 바로 앞서 세수를 하던 친척의 행동에 박문수가 불쾌해하는 사건이 벌어집니다. 당시에는 대가족이 함께 모여 사는 문화로 내 것 네 것 구분이 별로 없었고, 생활도 넉넉지 못해 세수 후에 사용되는 수건은 모두가 함께 사용할 수 있게 한 곳에 걸어놓고 사용했다고 합니다. 그런데 세수를 마친 친척이 여러 사람이 써야 할 수건을 혼자서 온통 다 적셔버리는 것이었습니다. 모든 수건이 젖어버리자 박문수는 할 수 없이 자신의 옷으로 얼굴을 닦아야 했습니다. 이 일이 있고..

09 2021년 06월

09

고도원의 아침편지 내 몸은 내가 만든다 (21.06.09.수)

여행을 시작하며, 마드리드 궁전 앞에서 찍었습니다. 순례길을 앞두고 이 여행이 어떻게 펼쳐질지 기대하는 마음으로 하늘을 향해 활짝 날아오릅니다. 여행을 떠날 때는 모두 그런 마음입니다. 여행이 끝나고 훌훌 가벼워지기를 기원하는 마음으로 펄쩍! 내 몸은 내가 만든다 진짜 스승은 학생이 해야 할 일을 대신해 주는 사람이 아니다. '구세주'는 나 또는 세상을 구원해 주는 사람이 아니라, 자신을 스스로 구원하는 방법을 제시하고 시범을 보여주는 사람이다. 누군가 나를 구원해 준다고 믿는 것은 헬스장 코치가 열심히 운동하면 내 몸에 근육이 붙는다고 믿는 것이나 다름없다. - 윤민의《아주 오래된 노래》중에서 - * 헬스장 코치를 보면 누구나 탄성을 지르게 됩니다. 잘 다져진 몸을 부러운 눈으로 바라보며 닮고 싶어 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