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내(Gaenea)

아름 다운 고향 개내

24 2021년 09월

24

마음의 비타민 글[1] 내가 웃으면 세상도 웃는다.(영상글 첨부)

♥ 내가 웃으면 세상도 웃는다 .♥ 어느 병원 앞의 게시판에는 이렇게 적혀 있었습니다. 전갈에 물렸던 분이 여기서 치료를 받았습니다. 그 분은 하루만에 나아서 퇴원하였습니다. 또 다른 게시판에 적혀있는 글입니다. 어떤 분이 뱀에 물렸습니다. 그 분은 치료를 받고 3일만에 건강한 몸으로 퇴원했습니다. 셋째 게시판에는 이렇게 쓰여 있었습니다 .어떤 사람이 미친개에게 물려 현재 10일 동안 치료를 받았는데 곧 나아서 퇴원할 것입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넷째 게시판에도 다음의 글이 있었습니다. 어떤 분이 인간에게 물렸습니다. 그 후 여러 주일이 지났지만 그 분은 무의식 상태에 있으며, 회복할 가망도 별로 없습니다. 과학자들이 재미있는 실험을 했다고 합니다. 내용인즉 부부싸움을 악에 받혀 하게 되면 입김이 나오는..

24 2021년 09월

24

따뜻한 하루 얼룩진 손수건 (21.09.24.금)

얼룩진 손수건 19세기 유명한 사상가이자 화가였던 존 러스킨이 어느 파티에서 손수건을 바라보며 울상으로 앉아있는 한 귀부인에게 다가가 이유를 물었습니다. 그러자 귀부인은 존 러스킨에게 값비싼 손수건을 내보이며 말했습니다. "이 손수건은 최고급 실크로 만든 것인데 누군가가 여기에 잉크를 쏟아 버렸어요. 손수건에 얼룩무늬가 생겨 이제는 아무짝에도 쓸모가 없게 됐어요." 존 러스킨이 손수건을 물끄러미 바라보고는 귀부인에게 손수건을 며칠만 자신한테 맡겨 달라고 했습니다. 미술에도 탁월한 재능을 갖고 있던 러스킨은 손수건의 잉크 자국을 이용해 아름다운 나무와 숲과 새의 모양을 그려 넣었습니다. 하나의 예술작품이 된 손수건은 그 이전보다 훨씬 고상하고 우아해 보였습니다. 귀부인은 그림이 그려진 손수건을 다시 받고는..

24 2021년 09월

24

고도원의 아침편지 내 몸의 방어 시스템 (21.09.24.금)

내 몸의 방어 시스템 질병 중에는 세균이나 바이러스 등 질병을 일으키는 인자들의 공격 때문에 발생하는 것도 적지 않지만 내 몸의 방어 시스템이 정상적일 경우 비의료의 자연치유에 의한 회복이 가능하다. 대부분 공해의 증가에 따른 질병은 오염된 환경으로 인해 음식이나 호흡을 통해 체내에 유입되는 독성 물질의 증가와 무도(無道)하고 무리한 섭생에 따른 인체의 방어 체계, 즉 면역력 약화에서 비롯된다는 점을 간과하지 말아야겠다. - 김윤세의《자연치유에 몸을 맡겨라》중에서 - * 시간이 갈수록 자연치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20년 전 '깊은산속 옹달샘'을 꿈꿀 때만 해도 많은 사람들이 긴가민가 했습니다. 저를 두고 "드디어 맛이 갔다"라는 말도 했습니다. 그러나 코로나 상황을 맞으면서 자기 몸의 방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