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산골옹달샘

깊은산속 작은옹달샘이 되어 생수한잔 퍼놓고 세상사는 야그를 밤새워 나누고싶어라.

충주 남한강 겨울출사-2

댓글 0

살며 생각하며

2021. 1. 13.

충주 남한강 겨울사진 출사

빛이 황홀하다

안개가 황홀하다

손발이 얼어 동상에 가기 직전이지만

자연의 신비에 황홀할뿐이다

새벽부터 달려간 보람

흐믓함에 추위도 이겨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