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산골옹달샘

깊은산속 작은옹달샘이 되어 생수한잔 퍼놓고 세상사는 야그를 밤새워 나누고싶어라.

보리밭에서...

댓글 2

살며 생각하며

2022. 5. 19.

충남 천북 보리밭

바야흐로...보리고개를 넘는시기다

식량이 떨어저서 허덕이는 시기 일명 보리고개...

그 보리가

지금은 이렇게 관광자원이 돼 있는것이다...

고운빛...

보리타작 마당

껄끄럽기가 심햇었지

보리밥이라도 먹을수 있다면 다행이엇지...

요보리...

가족몰래 한바가지 퍼가지고

참외 사먹으러 원두막으로...

ㅎㅎㅎ...

보리밭

여러 추억들이 엉켜있는곳

그 보리밭을 걸어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