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처럼의 신체말리기

댓글 0

불취무귀

2022. 5. 29.

모처럼 꽃단장을 하고 아침을 먹기위해 인근 버거킹으로 향하는 중.

손에 든 책은 #불륜식당 

썬데이모닝에 책한권 손에 끼고 버거킹에서 굿모닝을 하다니.

팔자 존네.

 

'불취무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진안 마이산  (0) 2022.06.17
처녀보살  (0) 2022.05.29
모처럼의 신체말리기  (0) 2022.05.29
서울공무원과 전주공무원의 차이  (2) 2022.05.19
25년만에 찾아간 모교  (0) 2022.05.17
ufc 무대에 오른 블루(청), 그래 난 악마였다.  (1) 2022.05.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