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재수필

댓글 0

불취무귀

2020. 11. 19.

모택동이 죽기전 마지막으로 읽고싶다고 애원(?)했다는 책.

나도 읽기로 했다. 그리고 샀다.

불혹이란 40을 넘겨서 책을 나름 많이 읽기 시작했다.

10대때 이 정도 정성이었다면 서울대 아니 하버드대도 갔겠다.

 

용재수필

'불취무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변하다. 몽키125  (0) 2021.10.04
평행우주, 그 끝. 그리고 교훈  (0) 2020.12.14
슈레딩거의 아버지  (0) 2020.12.06
미인의 조건 (이조시대의 기준)  (0) 2020.12.05
집은 사는것 인가, 사는 것인가  (0) 2020.12.02
용재수필  (0) 2020.1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