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종과 현충일

댓글 0

인생과 자연 이야기(keg...)

2018. 6. 6.

오늘은 약력으로 6월6일 망종과 현충일이 든 날 입니다. 망종은 24절기중 아홉번째 있는 절기로 벼. 보리와 같이 수염이 있는 곡식의 종자를

 뿌려야 할 적당한 시기라는 뜻이라고 합니다.

 이 시기는 모내기와 보리 베기에 알맞은 시기라고 합니다. 농촌에서는 허리 펼 시간이 없을 정도로 바쁜시기 입니다.

즉 파종을 끝낸다는 의미라고도 합니다. 아울러 호국보훈의 달 입니다. 나라가 풍전등화에 있을때 자신을 희생하여 나라를 지켜내신 분들을

기리는 날이고 달이기도 합니다.

선조 조상님들의 희생의 터 위에 오늘의 후손들이 잘 살고 있음을 잊지 않고 감사를 드려야 마땅할 줄 믿습니다.

오늘 하루 많이라도 선조 조상님께 감사함을  드리는 자세가 되시기를 빌어 봅니다.


'인생과 자연 이야기(keg...)'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서  (0) 2018.07.06
하지  (0) 2018.06.20
망종과 현충일  (0) 2018.06.06
2018 년 입춘일  (0) 2018.02.04
대한(大寒)  (0) 2018.01.20
2018년 무술년 새해를 맞이하여  (0) 2018.0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