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이 좋은 날

그대로가 좋은 나날이었으면 좋겠습니다.

아침운동 끝내고 고등동기들과 남한산성에서 ...

댓글 0

삶의 흔적

2020. 10. 12.

10월10 아침운동을 거를수 없으니 오늘도 여전히 일출의 그 길위를 걸었다.

운동 후 친구들이 기다리는 남한산성으로 가서 9시30분부터 산성을 반바퀴쯤 돌고 점심을 먹고 해산했다.

'삶의 흔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멍때린다는 말  (0) 2020.11.13
2020.10.20 가을이 온 것인가.  (0) 2020.10.20
10월의 새벽 관곡지  (0) 2020.10.15
오늘도 걷는다.  (0) 2020.10.14
아침운동 끝내고 고등동기들과 남한산성에서 ...  (0) 2020.10.12
미생의 다리(시흥갯골자전거다리)일출  (0) 2020.10.08
아침 산책길에 만나는 풍경  (0) 2020.10.07
아침산책길  (2) 2020.10.06
석왕사(부천)  (0) 2020.08.31